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뉴스브리핑]아인슈타인 ‘행복론’ 메모 2장 ‘20억 원’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7-10-25 22:37:43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뉴스브리핑]아인슈타인 ‘행복론’ 메모 2장 ‘20억 원’

세계적인 과학자 알베르트 아인슈타인(1879∼1955)이 90여 년 전 남긴 메모 2장이 20억 원이 넘는 금액에 팔렸다.

 

영국 BBC 방송은 “아인슈타인이 1922년 일본에서 호텔 종업원에게 팁(봉사료) 대신 건넨 메모 2장이 이스라엘 예루살렘에서 진행된 경매에서 총 약 20억 원에 팔렸다”고 최근 보도했다. 1장은 156만 달러(약 17억 6000만 원), 다른 1장은 24만 달러(약 2억 7000만 원)에 각각 팔린 것.

 

아인슈타인은 강연을 위해 일본 도쿄의 제국호텔을 찾았을 때 이 메모를 썼다. 호텔 종업원이 그의 방으로 물건을 가져다줬을 때 아인슈타인은 그에게 팁으로 줄 현금이 없었다.

 

그러자 즉석에서 아인슈타인은 한 장엔 ‘조용하고 겸손한 삶은 끊임없는 불안 속에 성공을 좇는 것보다 더 큰 기쁨을 준다’, 다른 한 장엔 ‘의지가 있으면 길이 열린다’는 글귀를 독일어로 적어 종업원에게 건넸다. 이 메모들이 해당 종업원의 조카에게 전해져 최근 경매로 나오게 된 것. 첫 번째 메모가 156만 달러, 두 번째 메모가 24만 달러에 팔렸다.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꿈나침반 문화이벤트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