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온라인 축구게임 나왔다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01-08-01 15:44: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온라인 축구게임 나왔다

온라인 축구게임 나왔다

게이머가 인터넷상에서 감독이 돼 선수를 뽑아 훈련시키는 모든 과정을 거쳐 게임을 진행하는 ‘온라인 축구 머그게임(사진)’이 국내 대학 벤처기업에 의해 개발됐다. 온라인게임 개발업체 ㈜드림볼(대표 부원영·숭실대 전자공학과 3년)은 3년 간의 연구끝에 ‘드림 사커’ 게임을 개발했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게이머가 단지 선수의 입장에서 참가하는 다른 게임과 달리 ‘드림 사커’는 참가자가 감독이나 구단주가 되어 전략 및 육성 시뮬레이션을 통해 선수를 직접 뽑고 체력단련과 훈련을 시킨 뒤 경기를 펼친다는 점이 특징. 드림볼 부원영 대표는 “이 게임에 기초한 사이버 월드컵 프로그램도 함께 개발해 국내와 일본, 미국 등에 특허신청을 해 놓은 상태”라며 “2002년 한일월드컵에 맞춰 내년 4월에는 세계 각국의 사이버 ‘선수’들이 참가하는 제1회 사이버 월드컵도 열 계획”이라고 말했다. 드림볼은 다음달 중순 회사 홈페이지(www.dreamball.co.kr)를 통해 무료 체험판 서비스를 제공한다. <박길자 기자>pgj@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킹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