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온난화’로 4만 년 만에 드러난 땅
  • 이지현 기자
  • 2019-01-30 17:40:27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빙하 속에 잠들어 있던 땅이 지구온난화로 인해 모습을 드러냈다.

미국 콜로라도대 볼더캠퍼스 연구팀은 캐나다 북극권 배핀섬에 있는 빙하가 녹아 4만 년 넘게 숨어있던 땅이 노출됐다고 최근 발표했다. 


만년설이 녹은 배핀섬. 콜로라도대 볼더캠퍼스 홈페이지​


연구를 이끈 사이먼 펜들턴 박사는 “배핀섬에는 아주 먼 옛날의 지형이 광범위하게 노출돼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팀은 배핀섬의 빙하가 줄어든 장소 30곳에서 이끼 등의 식물 48개를 수집한 뒤 방사성 탄소연대 측정법을 사용해 이들 식물의 연대를 조사한 결과 대부분 식물이 적어도 4만 년 동안 빙하에 덮여 있었던 것으로 밝혀진 것. 

이에 대해 펜들턴 박사는 “북극은 현재 지구의 다른 지역보다 2~3배 더 빠르게 온난화가 진행되고 있다”고 말하며 “일반적으로 고도가 높은 지역에서는 오래도록 얼음이 남지만, 온난화의 규모가 너무 커서 곳곳에서 모든 것이 녹아내리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킹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