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스키캠프
어린이 뉴스
  • [오늘의 뉴스] 아마존 열대우림, 10년 만에 최대 파괴
  • 이지현 기자
  • 2018-11-25 16:47:31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아마존 열대우림 파괴가 10년 만에 최대 규모로 진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BBC 방송은 “브라질 정부의 공식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8월부터 올해 7월 사이 파괴된 아마존 열대우림이 7900㎢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최근 전했다.



아마존 열대우림(왼쪽)과 벌채로 파괴된 열대우림의 모습. WWF

이 파괴 수치는 이전 조사 기간인 2016년 8월에서 2017년 7월보다 13.7% 늘어난 것으로, 2007년에서 2008년 사이에 조사된 파괴 면적 1만2911㎢ 이후 10년 만에 가장 큰 규모다.

환경 전문가들은 열대우림에서 조직적으로 불법 벌채(나무를 자르는 것)를 하는 규모가 늘고, 열대우림을 농경지로 개발하면서 이와 같은 일이 벌어졌다고 말했다.

아마존 열대우림은 브라질과 콜롬비아, 에콰도르 등 남미 8개 나라에 걸쳐 넓게 펼쳐져 있고 전체 넓이는 750만㎢(한반도 크기의 34배)에 달한다. 이 가운데 60%가 브라질에 위치한다.

아마존 열대우림은 울창한 숲에서 나오는 산소가 지구에서 생산되는 산소의 5분의 1을 차지해 ‘지구의 허파’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하지만 열대우림이 지속해서 파괴되면서 이곳의 산소 배출 능력도 점차 줄고 있다.​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2020 스키캠프 꿈나침반
2020 스키캠프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2020 스키캠프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 윙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