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뉴스 브리핑]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일본, 7월까지 사과하라”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5-06-25 04:45:47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뉴스 브리핑]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일본, 7월까지 사과하라”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이 “일본 정부가 7월까지 위안부 역사를 인정하고 사과하지 않으면 미국 연방법원을 통해 국제소송을 걸겠다”고 밝혔다. 위안부란 일제강점기에 일본에 의해 성노예로 이용된 여성. 일본이 과거사를 계속 외면하면 제삼국인 미국에 법적 판단을 구하겠다는 뜻이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과 숨진 위안부 피해자들의 유족(숨진 사람의 남은 가족)이 23일 경기 광주시 나눔의 집(위안부 피해자 후원시설)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이날 할머니들은 “현재 살아있는 위안부 한국인 피해자가 50명뿐”이라며 “하루빨리 해결하지 않으면 위안부 역사가 잊힐까봐 두렵다”고 말했다. 피해자 10명, 유족 2명 등 12명은 과거사를 왜곡하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위안부 피해자를 비하한 일본 언론 등을 상대로 2000만 달러(약 220억 원)의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준비하고 있다.

 

하지만 7월까지 일본 정부가 위안부 역사를 인정하고 공개적으로 사과한다면 소송을 취소하겠다는 입장. 이번 소송을 맡은 김형진 변호사는 “피해자들이 바라는 건 돈이 아니라 일본이 과거에 벌인 잘못을 인정하고 진심으로 사과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공혜림 기자 hlgong37@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썰화 한미양행 독해왕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썰화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