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쏙 시사쑥] “정당한 플랫폼 이용료” vs “포장 주문에 수수료는 과도”
  • 전선규 기자
  • 2024-06-10 12:24: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배달 앱 포장 주문 수수료 부과 논란


서울의 주택가에서 한 음식 배달 종사자가 오토바이를 타고 배달하고 있다. 뉴시스 자료사진



[오늘의 키워드] 수수료


어떤 일을 맡아 처리해 준 대가로 치르는 요금이에요. 대표적으로 주민센터 등에서 문서를 발급할 때 지불하는 행정수수료, 은행 금융거래에서 지불하는 은행 수수료 등이 있지요. 배달 앱을 이용해 주문을 할 때에도 플랫폼 이용에 따른 수수료가 발생해요.



국내 1위 음식 배달 플랫폼인 배달의민족(아래 배민)이 배달뿐만 아니라 포장 주문에도 수수료를 부과한다고 밝혀 논란이에요.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다음달 1일부터 포장 주문 서비스에도 중개(두 당사자 사이에서 일을 주선함) 이용료를 받는다고 최근 공지했어요. 배민 포장 주문은 배민 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해 포장 주문한 주문자가 가게에서 직접 음식을 찾아가는 서비스. 포장 주문 수수료는 이달 30일 이후 배민에 새로 가입하는 점주(가게의 주인)를 상대로 배달 수수료와 같은 6.8%가 부과될 예정이에요. 기존 가입자들에겐 내년 3월 31일 이후부터 적용돼요.


배민 측은 포장 주문도 배달 주문과 마찬가지로 ‘플랫폼을 이용한 거래’인 만큼 수수료를 부과하는 게 당연하다는 입장이에요. 포장이건 배달이건 플랫폼 운영에 따른 개발 및 유지·관리 비용은 동일하게 발생한다는 것. 경쟁 업체인 요기요는 포장 주문에 12.5% 중개 수수료를 부과하고 있으며 쿠팡이츠의 경우 내년 3월까지 포장 주문 수수료 무료 정책을 이어갈 예정으로 알려져요.


배민 측은 “포장 주문 서비스를 시작한 2020년 8월부터 수수료 부과를 고려해왔으나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어려움을 겪는 자영업자들을 위해 4년간 7차례에 걸쳐 무료 정책을 이어왔다”며 “그간 미뤄온 수수료를 도입해야 할 때가 온 것뿐”이라고 전했어요. 배민은 지난 4월에도 포장 수수료 도입을 발표했다가 비판이 거세게 일자 계획을 잠정 연기한 바 있어요.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점주들은 배달 기사가 필요 없는 포장 주문에도 수수료를 물리는 건 지나치다고 토로해요. 가게 임차료(남의 물건을 빌려 쓰는 대가로 내는 돈)와 재료비, 결제 수수료, 배달 수수료에 포장 수수료까지 낸다면 정말 남는 게 없다는 것이지요. 일각에선 포장 수수료 도입으로 자연스럽게 음식 가격이 올라 소비자 부담이 전반적으로 커질 것이라는 우려도 나와요.



▶어동이 나는 배달 플랫폼이 포장 주문에 대해서 수수료를 부과하는 것에 찬성해.


배달 앱을 통해 주문자와 음식점 사이에 거래가 이뤄졌다면, 그 대가로 배달 플랫폼이 수수료를 요구하는 건 정당하다고 생각해. 배달 플랫폼은 고객들이 앱에서 편리하게 원하는 가게와 메뉴를 골라 주문까지 이어지도록 관리해. 음식점이 음식을 팔아 돈을 벌 듯 배달 플랫폼은 중개 수수료를 통해 이윤을 남기지. 이를 지불하기 싫다면 음식점은 앱을 거치지 않고 직접 전화 주문을 받으면 돼. 배달 앱의 중개를 거친다면 그에 따른 이용료를 부담해야 하는 거지.


▶어솜이 나는 배달 플랫폼이 포장 주문에 대해서 수수료를 부과하는 것에 반대해.


음식점들이 전화 주문을 직접 받기 귀찮아서 배달 플랫폼을 이용하는 게 아니야. 배달과 포장을 가리지 않고 대부분의 주문이 앱을 통해 이뤄지는 요즘, 배달 플랫폼은 선택이 아닌 필수로 여겨져. 점주들은 이미 카드 수수료와 배달비 등 많은 비용을 부담하고 있어. 재료비나 가게 운영비용까지 고려하면 실제 남는 이윤은 더 적지. 점주들이 이미 배달 플랫폼에 일정 수수료를 지불하고 있으니, 포장 주문에 대한 수수료를 추가로 도입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


어동이와 어솜이의 주장 중 누구의 주장에 동의하나요? 내 생각을 6월 25일(화)까지 어린이동아 온라인 카페(cafe.naver.com/kidsdonga)의 ‘어동 찬반토론’ 게시판에 올려주세요. 가장 논리적으로 주장을 편 어린이들의 의견을 뽑아 지면에 소개합니다.


▶어린이동아 전선규 기자 3q2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국수력원자력 권지단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 어동1
    • khkim654800   2024-06-11

      포장 수수료가 부과되면 결국 우리가 내는 비용이 오를 수밖에 없군요 적정한 선에서 수수료를 부과하는 방법을 생각하는 게 좋을 것 같아요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행본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