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비싸진 코코아 가격에 초콜릿케이크 가격도 쑥
  • 권세희 기자
  • 2023-12-05 13:15: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초콜릿의 가격이 오르고 있다. WSJ 홈페이지 캡처


초콜릿을 고르고 있는 소비자의 모습. 뉴욕타임스 홈페이지 캡처


초콜릿 가격이 상승함에 따라 올해 연말 파티에서 초콜릿케이크를 찾아보기 어렵게 될지도 몰라요. 최근 엘니뇨(적도 부근의 바닷물 온도가 오르는 현상) 등으로 초콜릿의 원료인 카카오 열매를 생산하는 서아프리카 지역에 비가 많이 내려 카카오 생산량이 줄었고 이에 따라 초콜릿의 가격은 오르게 된 거예요. 초콜릿은 카카오 열매를 가공한 코코아로 만들어져요.


미국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은 “엘니뇨를 비롯한 잦은 기상 이변은 카카오의 생산에 해를 끼치고 있다”면서 “기온이 상승하고 비가 불규칙하게 내리면 카카오가 썩거나 해충(해로운 곤충)의 피해를 입는 일이 많아져 수확량이 줄어든다”고 최근 보도했어요.


실제로 서아프리카 지역에서 재배되는 카카오의 양은 크게 감소했어요. 서아프리카의 코트디부아르는 전 세계 카카오 생산량의 약 44%를 차지하는 세계 최대의 카카오 생산지인데,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재배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요.


카카오 재배가 줄면서 이 농작물의 가격은 급등하고 있어요. 미국 뉴욕에선 최근 카카오의 가격이 1t(톤)당 3786달러(약 500만 원)을 기록하면서 1977년 이후 46년 만에 최고치로 치솟았어요.


특히 모임이나 파티가 많은 연말에는 초콜릿에 대한 수요(사려고 하는 욕구)가 더욱 높아지는데, 이에 비해 원료가 되는 코코아의 공급(물품 등을 제공함)은 부족해지면서 초콜릿 가격은 점차 높아질 가능성이 커요. 초콜릿을 가공해 만드는 초콜릿케이크의 가격도 덩달아 오를 수도 있지요.

▶어린이동아 권세희 기자 ksh0710@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농어촌특별위원회 배너 광고 용인시청 배너광고 서울교통공사 권지단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농어촌특별위원회 배너 광고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