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21세기 최악의 열차 참사”… 열차 사고 잇따르는 인도
  • 김재성 기자
  • 2023-06-06 11:22: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인도 동부에서 열차가 연쇄 충돌해 아수라장이 된 현장 모습. 발라소르=AP뉴시스


인도 동부에서 열차 3대가 연이어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이번 사고는 신호가 잘못돼 열차가 엉뚱한 선로(기차가 굴러가도록 레일을 깔아놓은 길)로 진입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어요.


지난 2일(현지시간) 인도 동부 오디샤 주 발라소르에서 여객열차 2대와 화물열차 1대가 부딪치는 사고가 발생했어요. 달리던 여객열차가 같은 선로에 주차돼 있던 화물열차에 부딪쳐 탈선(기차의 바퀴가 선로를 벗어남)하고, 몇 분 뒤 반대 방향에서 오던 여객열차가 탈선한 열차를 들이받는 일이 발생한 것. 이 사고로 1400명이 넘는 사상자(4일 기준 사망자 275명, 부상자 1175명)가 발생했어요. 크게 다친 사람이 많아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있어요. 인도에서는 철도 시설이 노후(낡고 오래됨)해 열차 사고가 자주 일어나는 편이지만 이번 사고는 2000년대 들어 인도에서 가장 많은 인명 피해가 발생한 ‘21세기 최악의 열차 참사(비참하고 끔찍한 일)’로 불려요.


이번 사고의 원인은 선로 진입과 관련한 신호의 오류였던 것으로 파악됐어요.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1차 충돌한 여객열차가 잘못된 신호를 보고 화물열차가 주차된 선로로 진입해 사고가 난 것.


인도에선 하루 평균 900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열차를 이용해요. 운행 선로 길이만 총 10만㎞가 넘는데, 대부분 영국의 식민지(정치적·경제적으로 다른 나라에 속한 나라) 시기였던 19세기에 건설돼 많이 노후했지요. 낡은 철로와 열차 등으로 대형 사고가 끊이지 않지만 철도 시설을 정비하는 데 소극적인 인도 정부의 태도가 이번 참사를 불렀다는 비판도 나와요. 이번 참사가 발생한지 3일 만인 지난 5일에도 인도 동부 지역에서 화물 열차가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했어요.​

▶어린이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권지단
한미약품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 어동1
    • khkim654800   2023-06-30

      열차 3대식이나 부딛히는 큰 사고가 낫네요ㅜㅜ 사망자가 더 늘어나지 않으면 좋겠습니다. 앞으로도 저런 사고는 존재하지 않기를 바랍니다ㅜㅜ 신홀 잘못 주지 않고 안전하게 운행하길 바랍니다ㅠ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행본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