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오늘의 뉴스] 자동차 폐자재가 세련된 패션 제품으로 변신
  • 권세희 기자
  • 2023-03-26 12:19: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제레미 스캇이 그가 디자인한 드레스 앞에 서 있는 모습
. 현대자동차 제공


드레스들이 전시된 모습

 

자동차에서 버려진 재료를 업사이클링해 만든 제품을 선보이는 전시가 열렸어요. 업사이클링은 기존에 버려진 제품을 재활용해 새로운 가치를 내는 제품으로 재생산하는 것을 뜻해요.

 

현대자동차는현대 리스타일 전시(Hyundai Re:Style Exhibition)’를 서울 성동구 성수동 AP 어게인에서 오는 4 9일까지 개최한다고 최근 밝혔어요. 이 전시는 현대자동차의 미래 비전인 지속가능성(인간이 삶의 터전으로 삼는 환경 또는 자원을 계속해서 사용할 수 있는 특성)을 전달하기 위한리스타일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렸습니다. 리스타일 프로젝트는 다시 사용하고, 다시 생각하는, 새로운 스타일이라는 의미가 담긴 프로젝트. 자동차와 패션의 이색 협업(함께 일함)을 통해 친환경 업사이클링에 대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자 해요.

 

이번 전시에선 세계적인 패션 디자이너인 제레미 스캇의 작품을 만날 수 있어요. 드레스에는 자동차에 사용됐다가 버려진 원단 등이 활용됐지요. 올해 활용된 소재는 자동차아이오닉6’에 적용된 친환경 소재인바이오 플라스틱 스킨’(사탕수수에서 뽑아낸 바이오 소재가 함유된 원단). 이 외에도 안전띠, 후미등(자동차의 뒷부분에 장착된 등), 와이퍼 등 다양한 폐자재가 활용됐답니다.

 

현대자동차는자동차에 쓰이는 다양한 재료를 바탕으로 제레미 스캇 특유의 엉뚱하고 재치 넘치는 디자인을 담아 드레스 컬렉션을 구성했다고 설명했어요.

 

[한 뼘 더] ‘자동차 폐자재로 나만의 제품을 만든다면?

내가 만약 패션 디자이너라면 자동차 폐자재를 활용해 어떤 제품을 만들 수 있을까요? 가령 자동차 안전띠를 이용한 가방, 에어백을 활용한 셔츠 등 상상력을 발휘해 제품을 디자인해보세요. 그리고 그 제품에 꼭 맞는 재미난 제품명도 붙여봅시다.

▶어린이동아 권세희 기자 ksh0710@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권지단
한미약품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행본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