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기자마당
  •  가족과 함께 보낸 즐거운 명절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23-01-30 14:08: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한복을 입은 임서율 기자가 직접 만든 간식을 선보이고 있다


기자는 설날을 맞이해 할머니 댁에 다녀왔다.


이번 설날에는 명절 음식으로 비스킷, 머핀, 초코칩쿠키를 만들었다. 지난 추석 명절 때 한과 대신 마카롱(아몬드나 코코넛, 밀가루, 달걀 흰자, 설탕 등을 넣어 만든 과자)을 제사 음식으로 올렸었는데 입맛에 맞지 않았기 때문이다. 기자가 낸 의견으로 올해는 다른 간식을 만들어보기로 했고 결과는 대성공이었다. 사촌들과 여럿이 함께 간식을 만들 수 있어서 더 즐거웠고, 맛도 더 좋게 느껴졌다.


또 이번 설 명절에는 한복을 입고 차례를 지내고, 어른들께 세배도 드렸다. 우리 고유의 문화도 지키며 시대의 변화를 반영한 음식도 만들어 먹은 특별한 명절을 보냈다고 생각한다. 이 기사를 읽은 독자들도 즐거운 명절을 보냈기를 바란다.


▶글 사진 충남 천안시 천안가온초 4 임서율 기자

▶어린이동아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권지단
한미약품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행본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