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세상
  •  [독자한마당/동시] 거울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22-09-29 11:39: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정명진(서울 은평구 서울구현초 4)



거울은 내 모습을 따라해

거울은 미지의 세계야 

똑같이 움직이는 그 속이 궁금해

거울이랑 가위 바위 보를 하면 

늘 반대로 따라하니까

종이에 글을 쓰고 보면 반대로 해

오른손을 들면 왼손을 들어

흉내쟁이 거울은 장난꾸러기야


#작품을 감상하고 나서

명진 어린이는 내 모습을 따라하는 거울을 소재로 시를 써주었어요. 거울을 흉내쟁이 장난꾸러기라고 생각했군요. 누구나 한번쯤 생각했던 것을 시로 표현해보는 시도를 했던 것이 좋았어요.

가은 어린이는 ‘엄마 바라기’인 동생을 소재로 시를 썼네요. 동생이 울 때 내는 소리인 ‘으앙으앙’과 엄마를 얘기했을 때 답으로 내놓은 ‘응’은 소리는 비슷하지만 다른 의미죠?^^ 재밌는 시였습니다.

두 명의 어린이 모두 훌륭한 작품을 보내느라 수고 많았어요^^.​

▶어린이동아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B금융그룹 캠페인
독해킹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