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축구대표팀, 카타르 월드컵에서 ‘도깨비 갑옷’ 같은 유니폼 입고 뛴다
  • 장진희 기자
  • 2022-09-20 12:31: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한국 축구대표팀 김민재가 홈 유니폼을 착용한 모습(왼쪽)과 황희찬이 원정 유니폼을 입고 있는 모습. 나이키코리아 제공



오는 11월 개막하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에서 우리나라 축구대표팀이 착용할 유니폼이 최근 공개됐다.

대표팀의 유니폼을 제작한 세계적 스포츠 브랜드인 나이키는 최근 서울 강남구 나이키 써클81에서 행사를 열고 선수들이 카타르 월드컵에서 착용할 홈 유니폼과 원정(먼 곳으로 경기를 하러 감) 유니폼을 각각 공개했다.


홈 유니폼은 상의(위에 입는 옷)와 바지 모두 우리나라의 전통 귀신인 도깨비를 상징하는 강렬한 붉은색으로 제작됐다. 상의의 어깨 부분에는 호랑이의 줄무늬를 본떠 만든 검은색 문양이 새겨졌다. 이날 홈 유니폼을 입고 무대에 선 황희찬은 “갑옷이라고 생각하고 경기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원정 유니폼의 상의는 검은색 바탕에 빨간색, 파란색, 노란색의 선이 다채롭게 그려진 모습이며 바지는 검은색으로 제작됐다. 상의에 새겨진 문양은 하늘과 땅과 사람의 조화를 상징하는 한국의 전통 문양인 ‘삼태극’을 재해석한 것이라고 나이키는 설명했다.


한편 카타르 월드컵 본선 H조에 속한 우리나라는 우루과이, 가나, 포르투갈과 16강 진출을 두고 경쟁을 벌일 예정이다​

▶어린이동아 장진희 기자 cjh0629@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B금융그룹 캠페인
독해킹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