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기자마당
  • [어린이기자 킹왕짱]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역사 탐방!
  • 조윤진 기자
  • 2021-10-12 14:05:53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구효주 기자가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하얼빈에서 걸려온 전화’를 체험하고 있다​

기자는 최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 방문했다. 기자는 몇 년 전 안중근 의사의 삶을 배경으로 한 뮤지컬 ‘영웅’을 관람한 후 안중근 의사에게 관심을 가지고 존경하게 되었다.

안중근 의사는 황해도에서 태어났다. 그는 삼흥학교를 세우는 등 인재 양성(가르쳐서 유능한 사람을 길러냄)에 힘썼으며 중국 만주 하얼빈역에서 침략의 원흉(못된 짓을 한 사람들의 우두머리) 이토 히로부미(조선 침략에 앞장선 일본의 정치가)를 살해해 뤼순감옥에서 순국(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침)했다. 사망 이후 그의 희생을 기려 건국 훈장 대한민국장이 내려졌다.

‘안중근 의사 기념관’은 총 3개의 전시관으로 나뉘어 각각 안중근 의사의 출생과 가문, 단지 동맹, 하얼빈 의거 등의 테마로 꾸며졌다. 안중근 의사의 붓글씨, 사진, 신문 보도 내용 등이 전시되어 있었다. 특히 안중근 의사가 살던 시대의 주요 사건이나 안중근 의사의 가문 등은 표로 정리해둬 어린이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다.

기자는 전시물 중 안중근 의사가 자신에게 ‘도마’라는 세례명을 주신 빌렘 목사에게 보낸 엽서가 가장 기억에 남았다. 이 엽서는 마치 안중근 의사의 손길이 느껴지는 듯한 신비로움과 짜릿한 느낌을 주었다.

또 ‘하얼빈에서 걸려온 전화’, ‘안중근의 재판장 체험’, ‘안중근 의사에게 편지쓰기’ 등 어린이들을 위한 프로그램들도 많이 준비되어 있었다. 특히 기자는 안중근 의사가 의거(정의를 위해 개인이나 집단이 의로운 일을 도모함) 직전에 느낀 감정을 그의 목소리로 전하는 ‘하얼빈에서 걸려온 전화’를 체험했다. 안중근 의사가 당시 느꼈던 심정에 공감하며 조국을 잃은 슬픔, 그 때의 긴장감 등이 그대로 전해지는 듯해 안타까움을 느낄 수 있었다.

현재는 코로나19로 인해 홈페이지에서 시간별 예약 후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 전시관 내에 여러 유익한 자료와 체험 등이 마련되어 있고 전시관 주변에도 남산타워, 한양 도성 유적지 등 이외 관람지도 많다. 한 번쯤 방문해 경험을 쌓는 것도 좋을 것 같다.

▶글 사진 경기 수원시 신풍초 6 구효주 기자​


기사는 어떻게 쓰는 걸까요? 좋은 기사란 어떤 글일까요? 어린이동아 취재 기자가 어린이동아 온라인 카페(cafe.naver.com/kidsdonga) ‘기사 보내기’ 게시판에 올려진 기사 중 매우 잘 쓴 기사를 골라 소개합니다. 더 좋은 기사를 쓰기 위한 ‘1급 정보’도 알려드려요.^^​

▶어린이동아 조윤진 기자 koala624@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왕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