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서울ㆍ부산 시장에 각각 오세훈, 박형준
  • 김재성 기자
  • 2021-04-08 16:27:54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8일 새벽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 마련된 개표 상황실에서 당선이 확실해지자 두손을 들어 보이고 있다. 뉴시스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가 7일 밤 부산의 선구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정되자 환호하고 있다. 부산=뉴시스 


7일 열린 재ㆍ보궐선거에서 서울시장으로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부산시장으로는 박형준 국민의힘 후보가 각각 당선됐다. 재ㆍ보궐선거는 국회의원이나 광역자치단체장, 기초자치단체장 등 선출직(여럿 가운데서 뽑아서 확정된 직위나 직책) 공무원의 자리가 여러 가지 이유로 공석(비어 있는 직위)이 되었을 때 다음 정기 선거일까지 이 자리를 메우기 위해 실시하는 선거를 말한다. 


이번 재ㆍ보궐선거는 우리나라의 1, 2위 도시인 서울과 부산의 시장을 뽑는 선거여서 큰 주목을 받았다. 서울과 부산시장을 비롯해 울산 남구청장과 경남 의령군수도 모두 야당(정권을 잡고 있지 않은 정당)인 국민의힘 후보가 당선됐다. 


이번 선거에서 서울과 부산시장의 전체 투표율은 56.8%였다. 유권자 1136만2170명 중 644만8681명이 투표한 것. 역대 광역자치단체장 재ㆍ보궐선거 가운데 투표율이 50%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시는 58.2%의 투표율을 보였고, 부산은 52.7%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는 57.50%의 득표율(얻은 표의 비율)로 39.18%의 득표율을 기록한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제치고 서울시장으로 당선됐다. 부산시장으로 당선된 박형준 국민의힘 후보는 62.67%의 득표율로 34.42%의 득표율을 기록한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제쳤다.


당선된 오 후보와 박 후보는 곧바로 시장으로서의 공식 임기를 시작했다. 오세훈 시장은 8일 오전 국립서울현충원 참배를 시작으로 공식 일정에 돌입했고, 박형준 시장도 부산 동래구 충렬사를 참배한 뒤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어린이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썰화 한미양행 독해왕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썰화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