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동아
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괭이갈매기, 신안군 집단번식지 확인
  • 이지현 기자
  • 2020-05-21 18:30:11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전남 신안군에 속한 무인도인 불무기도에서 괭이갈매기가 집단 번식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신안군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여름 철새로 사람에게 친숙한 괭이갈매기가 무인도서인 불무기도에서 집단 번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고양이와 비슷한 울음소리를 가져 괭이(고양이의 줄임말)라 이름 붙여진 괭이갈매기는 우리나라와 중국, 일본 등지에서 번식하고 겨울에는 번식지 주변 해역에서 월동(겨울을 남)한다. 국내의 경우 육지에서 멀리 떨어진 독도, 경남 홍도, 전남 칠산도, 태안 난도 등 무인도에서 집단 번식하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텃새다.

신안군은 생물권보전지역과 철새서식지로 지정된 관내 갯벌과 무인도서를 대상으로 철새의 도래(외부에서 전해져 들어옴) 현황 파악을 위한 모니터링 수행 중 신안 팔금면에 속하는 무인도인 불무기도에서 괭이갈매기가 대규모로 집단 번식하는 것을 확인했다. 번식밀도를 파악한 결과 대략 2500쌍 이상이 번식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갯벌과 인접해 있는 신안의 많은 섬은 괭이갈매기를 비롯하여 검은머리물떼새, 흰물떼새, 쇠제비갈매기 등 다양한 철새들이 번식지로 이용한다.​


신안군 불무기도에서 번식하는 괭이갈매기들. 신안군 제공​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위즈라이브 한미양행 꿈나침반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