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안창호 선생 "내 한 몸 대한 독립을 위해"
  • 장진희 기자
  • 2019-03-10 14:06:48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1938년 3월 10일, 독립운동가 안창호 선생 사망

[역사 속 그날]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입니다. 기나긴 역사를 간직한 우리나라에선 과거에 어떤 중대한 사건들이 있었을까요? 매주 월요일 선보이는 ‘역사 속 그날’ 코너를 통해 역사 지식을 쑥쑥 키워보세요. 

역사 속 이번 주엔 어떤 일이 있었을까? 기록이 뚜렷하게 남아있는 고려시대, 조선시대를 시작으로 근현대까지의 같은 날 있었던 사건들을 한 주 단위로 파악합니다. 이번 주는 3월 10~16일 발생했던 역사적인 사건들을 살펴보세요.



도산 안창호 선생. 동아일보 자료사진

1938년 3월 10일, 독립운동가 안창호 선생 사망

“나는 밥을 먹는 것도 대한의 독립을 위하여, 잠을 자는 것도 대한의 독립을 위하여 해왔다. 이것은 나의 몸이 없어질 때까지 변함이 없을 것이다.”

일제강점기 해외 독립운동의 선구자였던 도산 안창호 선생(1878∼1938)은 1938년 3월 10일 고문 후유증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1897년 독립협회에 가입하며 독립운동에 발을 내딛었던 안 선생은 1902년 미국으로 건너가 샌프란시스코에서 한인친목회를 조직했습니다. 1905년 을사조약(일본이 한국의 외교권을 박탈하기 위해 체결한 강제 조약) 체결 소식을 들은 안 선생은 귀국해 1907년 항일 비밀결사인 신민회를 조직합니다. 같은 해 평양에서 대성학교를 설립하는 등 교육을 통한 계몽 활동에도 힘썼지요.

1911년 다시 미국으로 간 안 선생은 1913년 민족운동단체인 흥사단을 창설하는 등의 활동을 이어갔습니다. 1919년 3·1운동 직후 상하이로 간 안 선생은 같은 해 4월 출범한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내무총장 겸 국무총리 서리(직무를 대리하는 사람)를 맡기도 했지요. 이후 1937년 일제가 수양동우회와 관련된 지식인을 잡아들이기 시작하며 흥사단 동지와 함께 일본 경찰에 붙잡혀 수감됐다가 병을 얻어 같은 해 12월 보석되었으나 이듬해 3월에 경성대학부속병원에서 끝내 눈을 감았습니다.

[한 뼘 더] 미국에 '안창호의 날'이 있다고? 

미국 캘리포니아 주는 지난해 11월 9일 안창호 선생의 탄생 140주년을 맞아 ‘도산 안창호의 날’을 제정·선포했습니다. 안 선생은 1902년 샌프란시스코에서 초창기 한인 이민의 정착을 이끄는 등의 리더십을 발휘했지요.

캘리포니아 주의회는 도산 안창호의 날 제정 결의안에서 “도산은 국내와 해외에서 모두 한국인들에게 중요한 애국지사로 받아들여지고 있다”며 “1878년 태어난 그는 한국인에게 인도의 마하트마 간디와 같은 존재”라고 설명했어요.​



정조의 어진

1776년 3월 10일, 정조가 경희궁 숭정문에서 즉위함

조선 후기 개혁가였던 정조(1752~1800)는 1776년 3월 10일 25세의 나이로 왕위에 올랐습니다. 영조의 손자이자 뒤주에 갇혀 죽은 비운의 왕자, 사도세자의 아들인 정조가 조선의 제22대 왕이 된 것이지요.

정조는 영조가 추진했던 탕평책(정치세력의 균형을 꾀한 정책)을 물려받아 강력한 왕권을 바탕으로 당파를 가리지 않고 적합한 인재를 관리로 채용했습니다. 규장각이라는 왕실 도서관을 세워 자신의 정책을 뒷받침할 신하를 키웠고, 정약용과 함께 개혁 정치를 상징하는 수원 화성을 쌓아 올리기도 했지요.​


1998년 금융기관들이 금모으기 운동으로 수집한 금이 한국은행 금고에 들어온 모습

1998년 3월 14일, 행정자치부, 금 모으기 운동 1차 모금 결과 발표 

1997년 김영삼 정부는 국가부도를 막기 위해 국제통화기금(IMF)에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IMF는 금융 위기가 발생한 나라에 돈을 빌려주어 그 나라가 경제를 회복하고 세계 무역이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 기구이지요.

IMF에서 빌린 195억 달러를 갚고 외환 위기를 이겨내기 위해 국민들은 ‘금 모으기 운동’에 동참했어요. 1998년 3월 14일 행정자치부는 금 모으기 운동 1차 모금 결과를 발표하여, 국민 349만 명이 참가한 가운데 금 225톤(t)이 수집됐다고 발표했지요. 또 수집한 금 중 18억2000만 달러어치인 196.3톤이 수출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어린이동아 장진희 기자 cjh0629@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B금융그룹 캠페인
독해킹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