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사이언스] 국민 안전은 내가 맡는다!
  • 장진희 기자
  • 2018-11-13 13:24:52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이번 챌린지에서 수상한 33개의 빛나는 아이디어 중 일상생활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는 안전 기술을 어동이와 어솜이의 대화를 통해 알아봅시다.

어솜이: 어동아, 화재 발생시 사망률을 높이는 유독가스를 막는 기술도 등장했다며?

어동이: 그래, 맞아. 최비춘 서울중부경찰서 경장님은 개당 1만 원 정도로 값싸고 사용도 간편한 펜슬형 호흡기를 개발하셨어. 마스크 형식의 방독면을 긴 호루라기처럼 생긴 펜슬형 호흡기로 대체한 거지. 이 호흡기를 통해 숨을 쉬면 유독가스를 걸러줘 생존율이 높아질 수 있다고 해.

어솜이: 현장에서 활동하시는 분들의 아이디어라 믿음이 가.

어동이:

물론이지. 김성봉 중부지방해양경찰청 경장님은 시민들을 안전한 곳으로 유도할 수 있는 특별한 신발을 발명하셨어. 구조대원들이 걸을 때마다 신발 뒤꿈치 부분에서 형광 페인트가 나오는데 빛이 완전히 차단된 재난 상황에서 이 발자국을 따라 걸으면 탈출할 수 있도록 고안된 것이라고 해.


뒤꿈치에서 형광 페인트가 나오도록 디자인된 신발. 사진= 장진희 기자






▶어린이동아 장진희 기자 cjh0629@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B금융그룹 캠페인
독해킹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