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동아 채널A VODA MLBPARK 블로그
 
 
 
전체보기
뉴스 쏙 시사 쑥
눈높이 사설
어동 찬반토론
똑똑한 그래픽뉴스
Around the World
Art & Entertainment
- 홍호표 박사의
 고전으로 가요 읽기
- 초등SNS 에서는
- 어린이채널
Fun
- 재미+배움 놀이터
- 힐링이 필요해
- 어동 고민상담실
- 알쏭달쏭 심리테스트
- 지금 어동 카페에서는
- The 리더
- 팀 홍명보 스토리
IT & Science
- 생각 지존
알립니다



 

어린이뉴스 전체보기
 
[뉴스브리핑]생쥐도 규칙 지킨다
레벨★



사회적인 규칙을 세우고 따르는 생쥐 실험을 설명하는 그림. 기초과학연구원 제공

생쥐도 사람처럼 사회적인 규칙을 세우고 따른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기초과학연구원은 “신희섭 단장 연구팀이 질서 있게 규칙을 지켜 더 큰 이익을 얻으려는 생쥐의 행동을 관찰하는 데 성공했다”고 8일 밝혔다. 설치류에서 이런 행동이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

 

연구팀은 먼저 생쥐 한 쌍의 머리에 전기 자극으로 쾌감을 느끼게 하는 헤드셋을 씌웠다. 그 뒤 세 구역으로 나뉜 공간 중 가운데 칸에 넣었다. 좌우 구역엔 번갈아 조명이 커졌다 꺼졌다 하게 했다. 이때 불이 켜진 칸에 생쥐 한 마리가 들어가면 헤드셋을 통해 5초간 쾌감을 줬고, 두 마리가 동시에 들어가면 쾌감을 멈추게 했다.

 

여러 번의 훈련을 통해 생쥐들에게 이런 사실을 학습시켰다. 그러자 생쥐 한 마리가 불이 켜진 칸에서 쾌감을 느끼는 동안 다른 생쥐는 그 칸에 들어가지 않고 자신의 차례를 기다렸다. 그 후 다른 칸에 또 불이 켜질 때 그곳에 들어가 쾌감을 느꼈다. 마찬가지로 나머지 생쥐도 차례를 기다렸다.

 

상대가 보상을 받을 동안 방해하지 않고 자신의 차례를 기다리는 일종의 ‘사회적인 규칙’을 만든 것. 생쥐 총 38마리 중 약 60%(23마리)가 이런 규칙을 세우고 지키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채린 기자 rini1113@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11.08 22:51:40 입력

다음 이미지는 클릭!

[오늘의 뉴스]로봇, 공중제비도 성공 [2017/11/20]
[뉴스브리핑]“지진으로 땅 물러졌을 가능성” [2017/11/20]
[뉴스브리핑]8000년 전 ‘개 그림’ 발견 [2017/11/20]
[뉴스브리핑]위안부 피해자 추모관 문 열다 [2017/11/20]
“내 곤충이 제일 예쁘지?” [2017/11/20]
[뉴스브리핑]머스크의 비밀학교, 무엇을 배울까? [2017/11/17]
[오늘의 뉴스]역대 두 번째 강진…여진 계속돼 [2017/11/17]
[뉴스브리핑]유해물질 범벅 문구 ‘리콜’ [2017/11/17]
“우리를 구해주세요ㅠㅠ” [2017/11/17]
[뉴스브리핑]‘히잡 쓴 바비’ 나왔다 [2017/11/16]
1 2  3  4  5  6  7  8  9  10 
글쓴이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