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동아 채널A VODA MLBPARK 블로그
 
 
 
전체보기
뉴스 쏙 시사 쑥
눈높이 사설
어동 찬반토론
똑똑한 그래픽뉴스
Around the World
Art & Entertainment
- 홍호표 박사의
 고전으로 가요 읽기
- 초등SNS 에서는
- 어린이채널
Fun
- 재미+배움 놀이터
- 힐링이 필요해
- 어동 고민상담실
- 알쏭달쏭 심리테스트
- 지금 어동 카페에서는
- The 리더
- 팀 홍명보 스토리
IT & Science
- 생각 지존
알립니다



 

어린이뉴스 전체보기
 
[Science]네이버가 개발한 미래형 로봇들
네이버랩스, 생활환경지능 기반 로봇 공개

《 우리나라의 정보기술(IT) 기업인 네이버의 기술연구개발 법인 네이버랩스가 16일 열린 개발자 회의인 ‘데뷰 2017’에서 생활환경지능에 기반을 두고 개발한 9가지의 로봇을 공개했다. 생활환경지능이란 일상에서 상황, 환경을 인지하고 이해해 이용자가 필요로 하는 것을 적절히 제공하는 능력을 말한다. 네이버랩스는 “미래에는 로봇을 통해 정보와 서비스를 제공받는 삶이 펼쳐질 것이다”라면서 로봇 개발 이유를 밝혔다. 미래에 우리 삶을 편안하게 해줄 네이버랩스의 신기한 로봇들을 만나보자. 》

 

에어카트(왼쪽 사진)과 어라운드. 네이버랩스 제공

 

공기처럼 가볍게

 

서점에는 수만 권의 책들이 꽂혀 있다. 이 책 저 책 마음껏 꺼내서 읽다 보면 어느새 무거운 책이 한 아름 쌓이기 마련. 다시 제자리에 책을 가져다 놓으려면 시간과 힘이 든다.

 

실내 자율주행 서비스 로봇 어라운드와 전동 카트인 에어카트는 이런 수고를 덜어준다. 서점을 방문한 고객들이 책을 읽고 다시 원래 자리에 돌려놓고 싶으면 주변에 있는 어라운드에 넣으면 된다. 일정한 양 이상의 책이 들어와 정해진 무게가 넘으면 자동으로 원래 진열되어 있던 장소로 이동한다. 어라운드는 입력된 실내지도를 활용해 선반이나 의자 등의 각종 물체의 위치를 피해 이동할 수 있다. 직원들은 어라운드 안에 있는 책들을 손쉽게 진열장에 정리하면 되는 것.

 

에어카트도 비슷한 기능을 한다. 에어카트는 근력증강로봇 기술을 더한 제품이다. 근력증강로봇 기술은 기계가 사람이 물체를 움직이는 것을 도와 적은 힘으로도 움직일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이다. 에어카트 손잡이 부분에 살짝만 손을 대어도 로봇이 자신의 힘으로 움직인다. 늘어나는 노인 인구에 맞추어 미래에는 손쉽게 무거운 물건을 옮길 수 있는 기술이 만들어지는 것.

 

엠비덱스

 

사람 팔처럼 섬세하게

 

요리, 빨래, 청소처럼 손이 많이 가는 집안일을 로봇이 대신해준다면 얼마나 편리할까? 로봇팔 엠비덱스를 이용하면 이런 상상이 실현 가능해진다.

 

엠비덱스는 사람의 팔처럼 가볍고 유연하게 만들어진 로봇팔이다. 사람의 팔 근육과 같은 역할을 하도록 와이어(철사)로 관절 사이를 이어 만들어졌다. 와이어를 이용해 로봇팔을 만든 세계 첫 사례다. 잘 구부러지는 와이어로 관절들이 이어져 있기 때문에 손을 구부리거나 펴는 동작이 기존의 로봇팔에 비해 섬세하다. 기존의 로봇팔처럼 관절을 부품 조각을 이용해 만들면 부품의 크기보다 작은 범위의 움직임이 불가능하다.

 

엠비덱스는 와이어로 이어진 팔 관절 덕분에 미래에 요리나 빨래, 청소처럼 섬세한 손의 움직임이 필요한 활동에 활용될 수 있다.

 

퍼스널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를 타는 모습

 

안전하게 씽씽

 

스케이트보드 로봇도 있다. 스케이트보드에 자동으로 움직이는 시스템을 더한 것으로 사람의 움직임을 감지해 속도, 방향을 조절한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세계 최초 전동 스케이트보드인 ‘퍼스널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는 한 발을 땅에 디딜 필요 없이 몸만 살짝 기울이면 원하는 속도로 달릴 수 있다. 두 개의 기울기 센서를 이용해 1초에 1000번 기울기를 측정해 무게중심을 감지하기 때문에 급격히 속도가 빨라지거나 줄어들어 위험할 걱정은 없다. 기울기 센서를 통해 무게 중심이 흐트러진 것이 감지되면 위험한 상황으로 판단해 보드의 속도가 줄어든다. 최대 시속 40㎞까지 속도를 낼 수 있다. 안전하게 빠른 속도를 낼 수 있다는 장점 때문에 자전거처럼 이용돼 도시의 교통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10.17 21:51:52 입력

다음 이미지는 클릭!

[스토리텔링 코딩]블록 쌓기로 명령하자 [2017/11/15]
[Science] 항생제 남용은 슈퍼박테리아 만들어, 슈퍼박테리아란? [2017/11/15]
[스토리텔링 코딩]캐릭터를 골라보자 [2017/11/08]
[Science]손쉽게 ‘360도 VR’ 영상 만든다 [2017/11/08]
[Science]노원구 ‘에너지제로 주택’ 친환경 주거공간 살펴보니 [2017/11/08]
[스토리텔링 코딩]블록 쌓듯 차곡차곡 [2017/11/01]
[Science]‘우주 채소’의 맛은 어떨까 [2017/11/01]
[Science]‘프렌즈’ ‘카카오미니’ 출시… AI 스피커 시대 [2017/11/01]
[Science]교보문고에서 일하는 AI 로봇 만나보니 [2017/10/26]
[Science]기억하고 판단해요 [2017/10/25]
1 2  3  4  5  6  7  8  9  10 
글쓴이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