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동아 채널A VODA MLBPARK 블로그
 
 
 
전체보기
뉴스 쏙 시사 쑥
눈높이 사설
어동 찬반토론
똑똑한 그래픽뉴스
Around the World
Art & Entertainment
- 홍호표 박사의
 고전으로 가요 읽기
- 초등SNS 에서는
- 어린이채널
Fun
- 재미+배움 놀이터
- 힐링이 필요해
- 어동 고민상담실
- 알쏭달쏭 심리테스트
- 지금 어동 카페에서는
- The 리더
- 팀 홍명보 스토리
IT & Science
- 생각 지존
알립니다



 

어린이뉴스 전체보기
 
[뉴스브리핑]브랜드 어린이용품에 유해물질 ‘범벅’
레벨★

크록스 포 키즈’의 아동용 모자.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유명 브랜드의 장화를 비롯한 어린이용품에서 몸에 해로운 물질이 지나치게 나와 리콜(상품에 문제가 있을 때 물건을 만든 기업에서 다시 가져가는 조치) 명령이 떨어졌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실내화, 코디북, 줄넘기 등 351개 어린이 제품을 조사한 결과 21개 제품에서 유해물질이 기준치 이상 나왔다”고 최근 밝혔다.

 

특히 학생용 신발 7개 제품에는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기준치보다 15.6∼442.8배 넘게 나왔다. 플라스틱을 유연하게 만드는 데 쓰이는 프탈레이트계 가소제는 호르몬 분비에 영향을 줘 성장이나 생식기능에 장애를 일으킨다. ‘베어파우’의 아동용 부츠 1종, ‘네파키즈’의 운동화 1종, ‘모닝글로리’의 실내화 1종 등이다.

 

색칠북, 코디북 등 4개 완구용 도서에서도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함유량이 최대 160배 넘게 들어있었다. ‘크록스 포 키즈’의 아동용 모자 한 제품에도 이 성분이 162.5배 이상 들었다. ‘자라’의 한 어린이용 가죽 장화에는 호흡기와 피부에 염증을 유발할 수 있는 ‘6가 크로뮴’이 기준치보다 3.8배 넘게 들어있었다.

 

이번 리콜제품의 자세한 제품명 및 정보는 제품안전정보센터 홈페이지(www.safetykorea.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채린 기자 rini1113@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02.16 22:04:51 입력

다음 이미지는 클릭!

[뉴스브리핑]‘육상식물의 조상’ 물석송 발견 [2017/10/24]
[뉴스브리핑]‘타이타닉’에서 나온 편지, 1억9000만 원 [2017/10/24]
[뉴스브리핑]일본, ‘전쟁 가능한 국가’로 갈까 [2017/10/24]
[오늘의 뉴스]산골마을에 출동한 드론 [2017/10/24]
신문지와 털실로 신나게 [2017/10/24]
[뉴스브리핑]개에게 물렸을 때 어떻게? [2017/10/23]
[뉴스브리핑]토마스의 새 친구는 ‘여성’ [2017/10/23]
[뉴스브리핑]신고리 5·6호기 공사 다시 시작 [2017/10/23]
야생동물의 눈물 [2017/10/23]
[오늘의 뉴스] ‘알파고 제로’ 알파고에 100전 100승 [2017/10/20]
1 2  3  4  5  6  7  8  9  10 
글쓴이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