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누리 블로그 스튜디오 ON세상 동아경제 매거진 스포츠동아
 
 
 
전체보기
뉴스 쏙 시사 쑥
눈높이 사설
어동 찬반토론
똑똑한 그래픽뉴스
Around the World
Art & Entertainment
- 홍호표 박사의
 고전으로 가요 읽기
- 초등SNS 에서는
- 어린이채널
Fun
- 재미+배움 놀이터
- 힐링이 필요해
- 어동 고민상담실
- 알쏭달쏭 심리테스트
- 지금 어동 카페에서는
- The 리더
- 팀 홍명보 스토리
IT & Science
- 생각 지존
알립니다



 

어린이뉴스 전체보기
 
[Science]공무원증 대신 ‘얼굴’로 인식

정부세종청사에서 사람들이 얼굴인식프로그램을 거쳐 들어가고 있다. 정부청사관리본부 제공
 
 

앞으로 공무원들은 정부청사에 들어갈 때 얼굴인식시스템을 거치게 된다.

 

행정자치부는 다음 달부터 얼굴인식시스템을 모든 정부청사에 도입한다고 최근 밝혔다. 올해부터 시범 운행된 이 시스템은 현재 4개 정부청사(서울, 세종, 과천, 대전) 출입구 약 절반에 도입된 상태.

 

지금까지 공무원증만으로 가능하던 청사 입장이 이젠 얼굴인식시스템까지 거쳐야 가능하다. 한 사람이 출입문 앞에 서면 카메라가 약 2초 동안 60여 장의 얼굴 사진을 촬영한다. 표정이나 움직임 때문에 얼굴이 정확하게 인식되지 않는 것을 막기 위해 여러 장의 사진을 찍는 것. 그리고 찍힌 얼굴사진과 시스템에 등록된 사람의 사진을 비교한다. 두 사진 속 눈, 코, 입, 얼굴 윤곽선 같은 특징점이 약 99% 이상 일치하면 입장할 수 있는 직원으로 확인돼 출입문이 열린다. 이 과정이 5초도 되지 않아 이루어진다.

 

이 프로그램은 정부청사의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도입됐다. 지난해 한 공무원 시험 응시생이 훔친 공무원증으로 정부서울청사에 몰래 침입해 합격자 명단을 조작한 사건이 일어나자 “정부청사의 보안이 허술하다”는 목소리가 높아졌고, 이를 보완하기 위해 마련된 것.

 

▶김보민 기자 gomin@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01.18 22:08 입력

다음 이미지는 클릭!

[ETRI와함께하는코딩 놀이터]큰북을 울려라, 둥둥 [2017/03/22]
[Science]제1회 전국 어린이 코딩 경진대회 [2017/03/22]
[Science]더 깨끗하고 더 맑게 [2017/03/22]
[Science]“난 코끼리 조상이 아니야” [2017/03/16]
[ETRI와함께하는코딩 놀이터]바위 뚫고 사과를 냠냠 [2017/03/15]
[Science]소매 만지면 음악 나오는 ‘스마트 재킷’ [2017/03/15]
[Science]‘붕붕’ 꽃가루는 내게 맡겨 [2017/03/15]
[Science]드론, 네팔 유적 위를 슝~ [2017/03/09]
[ETRI와함께하는코딩 놀이터]하늘에서 사과가 뚝! [2017/03/08]
[Science]3D 프린터로 집이 뚝딱 [2017/03/08]
1 2  3  4  5  6  7  8  9  10 
글쓴이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