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동아 채널A VODA MLBPARK 블로그
 
 
 
전체보기
독자한마당
문예상
그럴 듯 하네요
무슨 말을 할까요
시사회·이벤트
교육현장
- 학교소식
- 칭찬합시다
여기는 우리들 세상!
 - 인터넷 자유게시판
 - 디카세상
 - 깔깔 유머방
 - 기사 제보합니다




어린이 세상 독자한마당
 
[독자한마당/동시]보리물
조윤솔(경기 하남시 위례초 1)

 

 

내가 아플 때

목이 따끔따끔할 때

엄마가 끓여준 보리물

 

몸이 후끈후끈

땀이 주루룩

구수하게 퍼지는 보리물

 

건강한 보리와

따끈따끈한 물의 합은 보리물

 

까칠까칠한 내 목을

부들부들 감싸준다.

 

■ 작품을 감상하고나서

 

조윤솔 어린이는 보리물을 주제로 동시를 지었습니다. ‘까칠까칠’ ‘부들부들’과 같은 말을 써서 보리차를 마셨을 때의 느낌을 생생하게 담았습니다.

 

모두 참 잘했어요!

 

▶김보민 기자 gomin@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7.09.26 22:13:12 입력

다음 이미지는 클릭!

[독자한마당/만들기]따뜻한 설렁탕 [2017/08/30]
[독자한마당/동시]옷을 입은 산 [2017/08/23]
[독자한마당/동시]에너지 절약 [2017/08/23]
[독자한마당/만들기]짜장면 세트 [2017/08/23]
[독자한마당/동시]자라자라 [2017/08/09]
[독자한마당/동시]파도는 지우개 [2017/08/09]
[독자한마당/동시]한여름 [2017/08/09]
[독자한마당/동시]꿈 [2017/07/19]
[독자한마당/그림]신나는 동물원 [2017/07/19]
[독자한마당/동시]할아버지 방 [2017/07/19]
1  2  3 4  5  6  7  8  9  10 
글쓴이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