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뉴스브리핑]별똥별 쏟아진다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7-08-10 22:31:07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페르세우스 유성우가 쏟아지는 위치를 설명하는 그림.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12일 밤하늘에 페르세우스 유성우가 쏟아진다.

 

한국천문연구원은 “국제유성기구(IMO)에 따르면 매년 8월 볼 수 있는 페르세우스 유성우 극대(활동이 가장 왕성함) 현상이 한국시간으로 12일 오후 11시부터 13일 오전 11시 반까지 일어난다”고 10일 전했다.

 

유성우는 태양을 공전하는 지구가 혜성이 지나간 자리를 통과할 때 유성(우주를 떠도는 먼지들이 지구 대기와 충돌해 빛을 내며 타는 현상)이 비처럼 무더기로 쏟아지는 현상. 페르세우스 유성우는 페르세우스 별자리 주변에서 나오는 것으로 보인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관측 장소는 도시에서 벗어나 깜깜하고 맑은 밤하늘이 있는 곳이 좋다. 12일 달이 뜨는 시각(서울 기준 오후 10시 11분) 이전이나 13일 달이 뜨는 시각(오후 10시 46분) 이전 저녁이 관측에 유리하다.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