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뉴스브리핑]제자에게 구명조끼 양보한 고창석 선생님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7-05-18 22:16:56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제자에게 구명조끼 양보한 고창석 선생님

 

 

세월호가 침몰한 해역에서 발견된 유해가 세월호 참사의 미수습자 9명 중 한 명인 고(故) 고창석 단원고 선생님(사진)인 것으로 확인됐다.

 

해양수산부는 “세월호가 침몰한 전남 진도군 앞바다에서 지난 5일 발견된 유해의 DNA(유전자 본체)를 분석한 결과 고창석 선생님으로 밝혀졌다”고 17일 발표했다. 세월호가 인양(위로 끌어서 올림)된 뒤 나온 유해에서 신원이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고 선생님은 세월호 참사 한 달 전인 2014년 3월 단원고 체육교사로 부임했다. 세월호 참사 당시 고 선생님은 자신의 구명조끼를 제자에게 주고

“먼저 탈출하라”고 했으며, 객실에서 학생들에게 “나가라”고 외치며 탈출을 도운 것으로 알려진다.

 

▶이채린 기자 rini1113@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