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뉴스브리핑]수백만 우주쓰레기, 지구 돈다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7-04-20 22:10:33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지구 궤도를 떠도는 우주쓰레기 가상도. ESA 제공

 

 

지구 궤도를 떠도는 우주쓰레기가 수백만 개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우주쓰레기는 우주로 쏘아 올린 인공위성이나 로켓, 탐사선 등의 잔해.

 

유럽우주국(ESA)은 18일(현지시간) 독일에서 열린 ‘유럽 우주폐기물 콘퍼런스’에서 지구 궤도를 떠도는 우주쓰레기가 수백 만 개에 이른다고 경고했다.

 

ESA의 발표에 따르면 길이가 약 1m 이상인 우주쓰레기는 약 5000개, 10cm 이상은 약 2만 개가 떠돌고 있다. 크기가 작은 쓰레기는 이보다 더 많다. 1cm인 것은 75만 개, 1mm 정도로 매우 작은 물질은 150만 개나 된다.

 

우주쓰레기는 고장 났거나 임무를 다한 인공위성의 조각이 대부분. 1957년 소련(지금의 러시아)에서 세계 첫 인공위성인 스푸트니크 1호를 발사한 이후 미국, 프랑스, 인도, 중국 등 각국에서 인공위성을 쏘아 올리고 있는 가운데 우주쓰레기의 양은 더 늘고 있다.

 

▶김민경 기자 min79@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