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뉴스브리핑]“불이야” 주민 대피시키고 숨진 경비원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7-03-20 22:53:17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뉴스브리핑]“불이야” 주민 대피시키고 숨진 경비원

불이 난 아파트에서 주민들의 대피를 돕던 경비원이 숨진 사실이 알려지면서 주민들의 추모가 이어지고 있다.

 

서울 노원소방서는 “18일 서울 노원구의 한 아파트 지하에서 화재가 발생해 아파트 경비원 Y 씨(60)가 아파트의 계단을 오르내리며 주민들에게 대피하라고 알리다 호흡곤란으로 숨졌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9시경 아파트의 지하 1층에서 화재가 발생해 아파트가 정전됐다. 그러자 경비원 Y 씨가 15층짜리 아파트 계단을 오르내리며 “화재가 났으니 밖으로 대피하세요”라고 주민들에게 재빨리 알린 것. 그는 “주민 몇 명이 엘리베이터에 갇혔다”는 얘기를 듣고 계단을 뛰어오르다가 9층 계단에서 호흡곤란으로 쓰러졌다.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안타깝게 숨졌다. 평소 심장질환을 앓고 있었음에도 무리해서 뛴 것으로 알려졌다.

 

Y 씨 덕분에 주민 60여 명이 대피했고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주민들은 그가 일하던 경비실에 ‘아저씨는 우리들의 영웅입니다. 꼭 기억할게요’라는 쪽지와 함께 하얀색 국화를 바쳤다.

 

▶이채린 기자 rini1113@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