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동아
어린이 기자마당
  •  [이영신 기자가 뽑은 어린이기자 킹왕짱]다른 나라 말 조각은 어떻게 생겼을까?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4-09-22 05:20:08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어린이동아 독자들이 ‘세계의 말 조각’ 특별전의 어린이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경기 용인시 경기도박물관에서 ‘세계의 말 조각’ 특별전이 10월 5일까지 열리고 있다. 이번 특별전에는 우리나라뿐 아니라 아프리카, 유럽 등 세계 여러 대륙의 말 조각을 볼 수 있다.

 

최근 어린이동아 독자들은 이번 행사의 어린이 체험프로그램에 특별 초대됐다. 참가자들은 큐레이터의 설명을 들으며 흰 말을 탄 ‘일직사자’ 조각, 검은 말을 탄 ‘월직사자’ 조각, 남아프리카공화국의 구슬공예 말조각 등을 봤다.

 

전시를 본 다음 ‘나만의 말 조각 만들기’ 체험과 ‘비누클레이로 말 만들기 체험’을 했다. 세계의 말 조각 특별전에 참가한 한 초등생은 “여러 가지

체험을 해볼 수 있어서 재밌었다”고 말했다.

 

▶글 사진 경기 안산시 송호초 4 최윤경 기자

 

 

+ 쉿! 좋은 기사를 위한 1급 정보

 

최윤경 기자. 안녕하세요.^^ 윤경 기자는 경기도박물관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의 말 조각’ 특별전에 대해 기사를 적어 보내줬네요. 이 전시회는 다양한 세계의 말 조각 및 체험활동을 통해 세계의 말에 대해 알 수 있는 좋은 전시회인 것 같아요.

 

특히 이 전시가 언제까지 열리는지 정확하게 기사에 적어줘서 전시회를 가고 싶은 학생에게 좋은 정보가 됐어요. 또 전시회에서 어떤 것을 볼 수 있는지, 전시회 말고도 어떤 특별한 체험을 할 수 있는지를 구체적으로 적어줬네요. 정말 잘 했어요. 짝짝짝!

 

더 좋은 기사를 쓰기위한 한 가지 정보를 알려줄게요. 글에서 ‘일직사자’와 ‘월직사자’가 나오는데, 대부분의 초등생 독자들은 이 단어를 보고 ‘이게 뭐지?’라면서 의문을 가질 거예요.

 

기사는 읽으면서 궁금한 점이 생기지 않도록 써줘야 한답니다. 다음에 기사를 쓸 때는 다음과 같이 어려운 단어 옆에 그 뜻을 쉽게 풀어서 설명해보세요.

 

‘일직사자(日直使者·낮에 숨을 거둔 사람의 영혼을 데려가는 저승사자)’, ‘월직사자(月直使者·밤에 숨을 거둔 사람의 영혼을 저승으로 데려가는 저승사자)’.

 

그러면 이 단어를 처음 본 독자들도 궁금해 하지 않을 거예요. 앞으로도 좋은 기사 기대할게요.^^

 

▶이영신 기자 lys@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꿈나침반 문화이벤트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