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와 놀이
  •  [힐링이 필요해]따돌리고 싶은 친구가 있어요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3-07-14 23:20:59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힐링이 필요해]따돌리고 싶은 친구가 있어요

Q. 저와 친하게 지내던 친구가 있어요. 그 친구와 학원을 같이 다니고 있지요.

 

그러던 어느 날 함께 대회에 나갔는데 별로 잘하지도 않던 친구가 1등을 하고 교육감상까지 받았어요. 그 친구는 자기가 1등을 했다고 대놓고 잘난척하더군요. 그래서 상을 받지 못한 친구와 함께 그 친구를 따돌렸지요. 따돌린 친구가 선생님께 일러서 결국 화해를 할 수밖에 없었어요.

 

하지만 화해한 후에도 그 친구는 계속 잘난 척을 하는 거예요. 저는 다시 따돌리고 싶을 정도로 너무 화가 나요. 어떻게 해야 할까요?

 

- 초등 5학년 A 양

 

A. 그 친구의 장점도 함께 찾아보아요

 

안녕하세요. 청소년폭력예방재단 전문상담원이에요. ‘청예단’이라고 불러주면 돼요. 학교폭력에 관련한 상담을 도와주는 곳이에요. 언제든 학교폭력으로 도움이 필요할 땐 도움을 요청해주세요.^^

 

학원을 같이 다니는 친구 때문에 어려움이 생겼네요. 대놓고 잘난 척을 해서 상을 받지 못한 친구와 함께 그 친구를 따돌렸군요. 화해를 하기는 했지만 여전히 그 친구의 잘난 척은 지속되어 우리 친구가 다시 따돌리고 싶어질 만큼 화가 많이 났을 것 같아요. 우리 친구가 고민도 많이 되고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 많이 힘들 것이라고 생각해요.

 

그래도 A 양, 화가 많이 났지만 따돌리지 않고 다른 좋은 방법을 고민하는 우리 친구의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고 칭찬해 주고 싶어요. 쉽지 않은 선택을 한 우리 친구를 응원 할 테니 포기하지 말고 힘내요.

 

잘난 척하는 친구를 보면서 마음이 불편하고, 그런 모습을 보고 싶어 하지 않았을 우리 친구의 마음도 충분히 이해돼요. 그렇지만 누군가를 따돌리는 것이 얼마나 잘못된 행동인지 생각해 봤으면 좋겠어요. ‘따돌림’이란 학교 내외에서 2명 이상의 학생들이 특정인이나 특정집단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지속적이거나 반복적으로 신체적 또는 심리적 공격을 통해 상대방이 고통을 느끼도록 하는 일체의 행위를 말해요. 엄연한 학교폭력이기 때문에 우리친구도 조심하는 것이 좋아요.

 

같은 학원을 다닌다면 자주 봐야 할 텐데 계속 불편한 마음을 갖고 있겠어요. 그럴 때마다 그 친구의 좋은 모습을 찾아보는 건 어떨까요? 우리 친구에게도 장·단점이 있듯이 그 친구에게도 좋은 점이 있을 거예요. 그 친구의 여러 모습들을 보다보면 이해하는 부분도 커지고 좋아하는 마음도 생겨서 좋은 관계를 유지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요.

 

그 친구가 조금 편해진 후에 우리친구가 힘들었던 마음과 생각들을 조심스럽고 솔직하게 나누어 보는 것은 어떨까요? 그 친구의 이야기도 들어보고요. 속 깊은 이야기를 나누면 그 친구와 진한 우정을 나눌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거예요.

 

더 궁금한 사항이 생기면 학교폭력상담전화(1588-9128)를 통해 학교폭력전문상담원과 함께 고민해보면 어떨까 싶어요. 전화는 월∼금요일(오전 9시∼오후 10시), 토요일(오전 9시∼오후 1시)에 통화할 수 있어요. 학교폭력과 관련된 궁금증이나 대처방법, 학교폭력으로 힘든 마음에 대해 전화로 상담을 나누면 도움이 많이 될 거에요. 어려운 이야기 나눠줘서 고마워요. 힘내요 우리 친구!

 

▶이주영 청소년폭력예방재단 전문상담원

 

※ 또래 상담 친구야 이렇게 해봐

 

덧글30개 │ 등록순▼ │ 조회수 273

 

친구의 장점을 찾아요

 

차라리 그 친구와 친해져보세요. 그 친구의 장점을 찾아서 친해지다 보면 오히려 나쁜 감정이 사라질 수 있어요. 친해진 다음에도 계속 불편하다면, 그때 솔직하게 말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나 전달법’으로 말해봐요

 

상대방이 기분 나쁘지 않게 ‘나 전달법’을 이용해 말해보세요. 맨 처음에는 문제점을 지적하고 두 번째는 그에 대해 내가 느낀 점을 말하는 것이에요.

 

예를 들면 “친구야 네가 잘난 척을 안했으면 좋겠어. 네가 상을 받는 것은 축하할 일이지만 잘난 척을 하는 것은 기분이 나빠. 그래서 내가 예전에 그렇게 한거야. 그러니 잘난 척은 삼가 줘. 부탁이야”와 같이 이야기 해 보세요. 강추(강력 추천)예요!

 

따돌림은 학교폭력이에요

 

만약 그 친구를 따돌린다면 엄연한 학교폭력입니다.

 

친구를 따돌리는 것보단 칭찬으로 해결하세요. “네가 기분 나빠할 수도 있지만 난 네가 잘난 척 하는 것이 싫어. 네가 잘한다는 거 알아. 넌 정말 대단한 애야”라고 오히려 칭찬을 해준다면 더 이상 잘난 척을 하지 않을 것입니다.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