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동아
꿀잼 놀이터
  •  [힐링이 필요해]또래 상담 ‘친구야 이렇게 해봐’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3-03-04 05:49:32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힐링이 필요해]또래 상담 ‘친구야 이렇게 해봐’

둘 만의 온라인 카페를 따로 만들어봐

 

“너의 특징이 돋보이게 꾸몄구나! 정말 멋지네! 근데 내 블로그니까 내가 다시 꾸며 볼게. 그리고 우리 둘이 운영하는 온라인 카페를 만드는 것이 어때? 우리 같이 멋지게 꾸며보자.^^ 내일 어때? 우리 내일 다시 새로운 카페로 만나자∼”라고 친구에게 말해요.

 

친구의 기분 상하지 않게 칭찬부터

 

우선은 친구의 성의를 봐서라도 고맙다고 하고 “정말 잘 꾸몄다”라고 말할 거예요. 그리고 친구가 기분이 나쁘지 않도록 “비밀번호를 바꾼 지가 오래 되서 비밀번호를 바꾸라는 안내 창이 뜬다”고 설명하고 비밀번호를 바꿔요.

 

블로그도 자신이 원하는 방향으로 바꿔야 해요. 만약 친구가 왜 바꿨냐고 물어보면 “네가 꾸며준 것도 좋지만 나도 너처럼 멋지게 꾸며보려고 바꿔봤는데 어떠니?”라는 식으로 친구의 기분을 상하지 않게 하면서 의견을 되물어 보면 괜찮을 것 같네요.

 

섭섭한 마음 솔직하게 말해요

 

친구에게 “블로그를 예쁘게 꾸며주어서 고마워. 그런데 나에게 말도 없이 바꿔서 조금 섭섭해.ㅠㅜ”라고 솔직하게 말하면 어떨까요?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꿈나침반 문화이벤트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