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K콘텐츠 열풍으로 지난해 ‘한류 수지’ 흑자 역대 최고
  • 권세희 기자
  • 2023-03-06 15:00: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방탄소년단
(BTS)의 모습. 하이브 제공


ENA
드라마이상한 변호사 우영우공식 포스터. ENA 제공

 

방탄소년단(BTS), 블랙핑크를 비롯한 K팝과 우리나라의 영화나 드라마 등이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끌면서 지난해한류 흑자가 사상 최대를 기록했어요. 흑자는 수입이 지출보다 많아 이익이 생긴 것을 말해요.

 

6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2022년 우리나라가 해외에서 벌어들인음향·영상 및 관련 서비스 수입’은 172000만 달러( 22265억 원)를 기록했어요. 전년에 벌어들인 115100만 달러( 14239억 원)보다도 크게 증가했지요.

 

반면 지난해 해외로 지급한 금액은 46700만 달러( 6050억 원)로 전년의 42100만 달러(5454억 원)와 비교해 소폭 증가하는데 그쳤어요. 이에 따라 2022년 이 분야의 수지(거래 관계에서 얻는 이익)음향·영상 및 관련 서비스 수지 123500만 달러(16003억 원) 흑자로 관련 통계가 나오기 시작한 2006년 이후 최대를 기록했습니다. ‘음향·영상 및 관련 서비스 수지 TV프로그램, 영화, 라디오, 뮤지컬, 음원 등의 콘텐츠와 관련해 해외에서 얻은 수입과 해외에 지급한 자금을 비교한 것으로 흔히한류 수지라고도 불려요.

 

이런 한류 수지의 흑자 규모는 △2015 24500만 달러( 3174억 원) △2016 52000만 달러( 6736억 원)로 늘다가 2017년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 발표 이후 중국의 한한령(한류 금지령)의 영향으로 흑자 규모가 줄어들었어요. 하지만 2021 73000만 달러( 9456억 원)로 크게 증가한 뒤 지난해에 사상 최고 흑자를 기록한 것이랍니다.

▶어린이동아 권세희 기자 ksh0710@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국수력원자력 권지단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행본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