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쏙 시사쑥] 세계식량계획, 억만장자들에 기부 요청 “머스크 재산 2%면 4200만 명 구할 수 있어”
  • 권세희 기자
  • 2021-11-01 13:14:51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데이비드 비즐리 WFP 사무총장이 CNN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CNN 홈페이지 캡처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모습. 블룸버그통신 홈페이지 캡처


[오늘의 키워드] 세계식량계획(WFP)

세계식량계획(WFP)은 식량원조(어떤 나라에 자연재해가 발생해 식량이 부족할 때 다른 나라에서 긴급히 식량을 제공하여 도와주는 일)를 통해 개발도상국(경제발전이 진행 중인 나라)의 경제·사회 발전을 위해 만들어진 국제연합(UN·유엔) 산하의 식량 원조 기구다. 1961년 UN 총회와 유엔식량농업기구(FAO)의 결의(안건을 의논하고 합의하여 결정함)에 따라 설립했으며 1963년부터 기능을 발휘했다. 이 기구의 주요활동은 굶주리는 국가에 식량을 원조하고 재해나 분쟁이 발생한 지역에 구호 작업을 벌이는 것이다.

유엔 산하 세계식량계획(WFP) 수장(단체를 통솔하는 사람)이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를 비롯한 억만장자들에게 기부를 촉구(재촉하여 요구함)하고 나섰다.

데이비드 비즐리 WFP 사무총장은 미국 CNN 인터뷰에서 세계 최고 부자로 알려진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이조스와 일론 머스크를 언급하며 “한번만 통 크게 기부에 나서 달라. 도움의 손길을 내밀지 않으면 죽을 위기에 처한 4200만 명을 살리기 위해 60억 달러(약 7조 원)를 (일회성으로) 기부하는 것은 복잡한 문제가 아니다”라고 최근 밝혔다.

비즐리 총장이 제안한 금액인 60억 달러는 머스크의 순자산(실제 자산)의 2%, 베이조스의 순자산 3%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이 순자산 10억 달러(약 1조1740억 원) 이상의 전 세계 억만장자 순위를 매긴 결과 순자산은 3020억 달러(약 353조 원)로 머스크가 1위에 올랐고, 베이조스가 1990억 달러(약 233조 원)로 2위에 올랐다. 특히 머스크의 경우 테슬라 주가(주식을 판매하는 값)가 최근 1000달러(약 117만 원)를 넘어서면서 급속도로 불어나 3000억 달러 부자에 이름을 올렸다.

비즐리 총장은 억만장자들에게 기부를 촉구하면서 “매일, 매주, 매년 기부를 하라고 요청하는 것은 아니다. 현재 기후 변화, 코로나19의 대유행, 전쟁 등 3대 악재(상황을 악화시키는 원인이 되는 나쁜 조건)로 저소득 국가들의 긴급 지원이 절실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비즐리 총장에 따르면 특히 인도주의(사람의 평등한 인격과 존엄성을 중요하게 여겨 인간애를 바탕으로 인류 전체의 복지를 이상으로 함) 위기가 심각한 곳으로는 아프가니스탄, 중앙아메리카, 에티오피아가 있다. 특히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이 정권을 장악한 아프가니스탄은 2280만 명이 굶주리고 있다.


▶WFP는 지난달 25일 발간한 보고서를 통해 아프가니스탄이 높은 실업률(인구 중에서 실업자가 차지하는 비율) 등으로 극심한 기근(식량이 모자라서 굶주리는 일)을 겪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특히 320만 명에 이르는 5세 미만의 영유아(영아와 유아를 아울러 이르는 말)가 식량이 부족해 목숨이 위협되는 위기에 처했다고 밝혔지요. 또 과테말라와 온두라스, 엘살바도르 등의 지역도 최근 이상 기후로 인한 허리케인과 홍수로 식량 위기를 겪고 있습니다. 아프리카 에티오피아의 티그레이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520만 명 역시 내전(나라안에서 일어나는 전쟁) 등으로 식량 수급 문제가 발생하고 있으며, 전쟁으로 수백만 명이 목숨을 잃고 다수의 피란민(난리를 피해 다른 곳으로 떠나는 백성)이 발생하는 등 심각한 상황입니다.

WFP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경기 침체(사물이나 현상이 발전하지 못하고 제자리에 머묾) 등으로 WFP와 같은 인도주의 단체들도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이 때문에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저소득 국가 등의 고통이 커지고 있다고 지적했지요.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자 외신을 비롯한 대중들은 많은 재산을 가진 억만장자들이 고통 받는 국가에 도움의 손길을 내밀지 주목하고 있습니다.


[나는 토론왕]
억만장자들의 기부에 대한 내 생각은?

최근 WFP의 수장인 데이비드 비즐리 사무총장이 억만장자들에게 빈곤(살림살이가 넉넉하지 못하고 어려움) 국가를 위해 기부에 나서 달라고 촉구하는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이를 두고 억만장자들이 기부 여부(그러함과 그러하지 아니함)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억만장자들의 기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자유롭게 써보세요.

※자신의 의견을 어린이동아 온라인 카페(cafe.naver.com/kidsdonga) ‘나는 토론왕’ 게시판에 댓글로 달아 주세요. 논리적인 댓글은 지면에 소개됩니다.


▶어린이동아 권세희 기자 ksh0710@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킹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