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눈높이 사설] 공천 자격시험
  • 김재성 기자
  • 2021-06-17 16:38:03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동아일보 사설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쓴 ‘눈높이 사설’이 월, 수, 금 실립니다. 사설 속 배경지식을 익히고 핵심 내용을 문단별로 정리하다보면 논리력과 독해력이 키워집니다.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예결위 회의장에서 열린 국민의힘 의원총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1] 비밀의 화원(Secret Garden)…. 정치학에선 ㉠공천을 이렇게 묘사한다. 오랜 역사의 서구 정당들도 공천 과정은 일반인들에겐 잘 알려지지 않는 그들만의 리그라는 점에서 나온 말이다. 하지만 너무 점잖은 것 같다. 특정 소수가 공천권을 마음대로 행사하거나 ㉡계파 나눠먹기, 줄 세우기가 횡행(거리낌 없이 제멋대로 행동함)해온 우리 정치판에선 차라리 ‘살생(殺生ㆍ생물을 죽임)의 화원’ 정도가 더 적확한 표현 아닐까 싶다.


[2] 이런 공직 후보자 선출 과정에 한국 정당사상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방식이 도입될지도 모른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공천 자격시험’을 내년 ㉢지방선거 때부터 적용하겠다고 밝힌 것. 이 대표는 “공천을 받으려면 기초적인 자료해석 능력, 표현 능력, 컴퓨터 활용 능력, 독해 능력 등이 있어야 한다”고 말해 왔다. 국가직무능력표준(NCS)과 비슷한 자격을 요구하겠다는 것이다. 일부 아프리카 나라 정당이 “교육 수준 미달 및 문맹(글을 읽거나 쓸 줄 모름)인 자는 후보 자격이 없다”고 규정해 놓고 있다고 하지만, 직무 능력을 테스트하는 공천 자격시험은 세계적으로도 유례(같거나 비슷한 예)가 없다.


[3] NCS는 National Competency Standards의 약자. 산업현장에서 직무를 수행하는 데 필요한 능력(지식, 기술, 태도)을 국가가 표준화한 것이다. 취업준비생들의 필수 코스다. 이를 원용(자신의 주장을 세우기 위해 문헌이나 관례 등을 끌어다 씀)해 공직 후보자가 갖춰야 할 기본 능력에 대한 문항을 설계해 필기와 실기를 치르도록 하겠다는 게 이 대표 구상이다. 다만, 성적순이 아니라 운전면허 시험처럼 커트라인(일정한 인원을 뽑는 시험에서 합격권에 든 마지막 점수)만 통과하면 된다는 것. 서너 차례 응시 기회를 주고 그래도 통과하지 못하면 공천에서 배제한다는 얘기다. 현직 단체장이 다시 출마하는 경우에도 예외 없이 시험을 봐야 한다. 컴퓨터 활용 능력이 떨어지는 고령(나이가 많은 사람)의 ‘컴맹’(컴퓨터를 다를 줄 모름) 후보들 사이에선 당장 “정치와 컴퓨터 시험이 뭔 상관이냐”는 볼멘소리(퉁명스럽게 하는 말)가 나온다.


[4] 이 대표는 일단 자질 논란이 끊이질 않는 지방의원 등을 정조준한 것으로 보인다. 공적 역할을 하기보다는 지역 유지(지역에서 명망 있고 영향력을 가진 사람)로 행세하기 위해 지역 국회의원이나 당협위원장에 줄을 대 공천을 받는 이들이 적지 않았다. 이들을 걸러내고 젊을 때부터 정치권에 진입할 의지가 있는 2030세대에게 길을 터주자는 취지라면 이 대표가 주창(주의나 사상을 앞장서서 주장함)한 공천 자격시험 논의를 마다할 이유는 없다.


[5] 자격시험이라는 용어가 거부감을 주는 것도 사실이다. 학창 시절 공부를 잘해 서울과학고를 거쳐 미 하버드대를 졸업한 이 대표의 ‘실력 지상주의’(실력을 가장 으뜸으로 삼는 주의)에 대한 우려의 시선도 적지 않다. 정의당에선 “시험으로 세상을 바꿀 수는 없다”는 반론이 나온다. 그럼에도 이 대표의 발상(어떤 생각을 해 냄)은 관심을 끌 만하다. 어떤 방식으로 구체화되든, 지금까지 해오던 관행(오래전부터 해 오는 대로 함) 그대로 하는 것보다는 낫지 않겠는가.


동아일보 6월 15일 자 정용관 논설위원 칼럼 정리​




▶어린이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킹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 어동1
    • Sunjinnoh1   2021-06-18

      아주 젊은 나이에 당대표가 되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국민의 힘 이준석 대표가 공직 후보자 선출 과정에서 공천 자격시험을 치르겠다고 하니 참으로 신선합니다. 기초적인 자료해석 능력, 표현 능력, 컴퓨터 활용 능력, 독해 능력 등이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변화가 필요하고, 기본적인 소양이 필요하다는 취지는 이해하지만 우리의 대표, 지도자를 뽑는 과정에서 시험을 적용한다는 것은 합당한 일인지 조금 더 타져볼 필요가 있을 것 같습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