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엄마와 함께 읽는 뉴스]요즘 초등 학부모 관심은 ‘대학진학’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05-07-04 17:44:0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학부모 관심은 대학진학

지난달 28일 오후 서울 강남구 대치동의 한 사설학원. ‘초등부 영재스쿨 입학생 모집’이라는 현수막이 걸린 강의실로 삼삼오오 학부모들이 모이기 시작했다. ‘모방할 수 없는 최강 논술 교육.’ 학원 측이 나눠준 브로슈어에는 이렇게 쓰여 있었다. 이 설명회는 초등 4∼6학년 자녀를 둔 학부모 대상이었다. 한 학부모는 “초등학생 학부모 대상 설명회는 처음인 것 같다”고 말했다. 100여 명이 강의실을 메웠다. 근처 코엑스에서 인기영어강사 K 씨의 대형 공개강좌 등 몇 개의 설명회가 열려 학부모들이 ‘분산’되었는데도, 초등생 엄마들이 많이 모였다는 것이다. 설명회는 학원 측의 ‘학생 끌기 마케팅’으로 마련한 것이다. 그러나 요즘 학부모들의 ‘관심’이 어디 있는지가 질문을 통해 더욱 잘 드러났다. 주요대학이 입시에서 강화하겠다고 밝힌 ‘논술’에 민감했다. 또 선행학습과 영어회화에도 관심을 보였다. “논술이 강화된다는데, 초등생을 학원에 보내면 논술을 잘 가르칠 수 있겠어요?” “초등학생이 중학교 수학을 3개월 만에 뗄 수 있겠어요?” “영어 시간에 회화는 안 가르치나요?” 학원에 보내고 안 보내고를 떠나, 학부모들의 관심은 온통 아이들의 대학 진학에 있는 듯했다. <배수강 기자>bsk@donga.com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에듀동아포스트이벤트 꿈나침반 문화이벤트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