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세상
  •  [독자한마당/동시] 꽃
  • 이지현 기자
  • 2019-09-24 17:44:09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최지율(경기 용인시 대청초 2)

꽃이 반짝반짝 빛나고 있다

꽃이 신이 나게 춤을 추고 있다

꽃이 방글방글 웃으며 노래를 부른다

꽃이 정말 그럴 수 있을까?

반짝이고 있으면 서쪽 하늘에 있는 별 같고

춤을 추면 아름답고

노래를 부르면 예쁘다

꽃은 항상 말한다

“저도 생명입니다”​

작품을 감상하고 나서

호준 어린이는 미니어처로 방을 꾸며주었네요. 포근한 침대와 넉넉한 옷장, 방 안의 분위기를 살려주는 예쁜 포스터까지! 모두 잘 어우러져서 좋은 작품이 되었습니다.

지율 어린이는 꽃을 보고 시를 지어주었네요. 꽃의 아름다운 모습을 밤하늘의 별에 비유해서 표현한 점이 훌륭합니다. 시에서 꽃이 마치 말을 하는 것 같네요.

리정 어린이는 엄마와 아침에 뽀뽀하면서 든 감정을 시로 적어주었군요. 엄마와 따뜻한 사랑의 마음을 나누는 모습이 잘 표현되었습니다.

세 어린이 모두 좋은 작품을 보내주었습니다. 참 잘했어요!​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한미양행 꿈나침반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