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동아
영어글쓰기대회
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멸종위기 ‘갯게’ 겨울잠, 내시경으로 들여다보니?
  • 이지현 기자
  • 2019-02-10 16:13:21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레벨★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갯게가 겨울잠을 자는 모습이 최초로 포착됐다.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은 “한려해상국립공원 남해도 해안가에서 해양 생태계 조사 중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인 갯게의 동면 모습을 국내 최초로 확인했다”고 최근 밝혔다.


내시경으로 촬영한 동면 중인 갯게. 환경부 제공

해양 생태계 조사를 하던 연구진은 지난달 14일 내시경 카메라를 이용해 갯게 서식굴의 모양과 온도 등을 측정하고 갯게의 동면 모습을 촬영하는 데 성공했다.

갯게는 개체 수가 적어 매우 드물게 발견되는 희귀종으로, 갯벌이 있는 조간대(밀물 때 해안선과 썰물 때 해안선 사이) 돌무더기나 하구 근처 도랑, 습지 등에 구멍을 파고 산다. 환경 변화에 민감한 지역에 서식해 멸종위기에 놓여 있다.

갑각의 길이는 4㎝ 정도이고 너비는 5㎝ 정도다. 집게다리가 크고 억세게 생긴 게 특징.

연구진이 발견한 갯게의 서식굴은 입구 너비가 7∼10㎝, 길이는 100㎝에 달했고 지면으로부터 깊이는 30∼50㎝였다. 입구에서부터 안쪽으로 불규칙적으로 구부러진 모양이었다. 서식굴은 여름철에는 개방되지만, 겨울철에는 입구 부분이 낙엽, 풀, 흙 등으로 덮이고 맨 안쪽에 갯게가 동면하는 공간이 있다.

연구진이 서식굴 안쪽으로 내시경 카메라 조명을 비추자 갯게는 약 5분 동안 천천히 움직이다가 곧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국립공원공단은 갯게의 동면 영상을 갯게 생태 연구와 개체군 보호, 복원 사업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영어글쓰기대회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영어글쓰기대회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