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기자마당
  •  한글의 소중함 깨우쳐요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8-10-24 13:53:57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지난 9일 한글날을 맞아 ‘한글, 세상을 품다’라는 주제로 광화문광장(서울 종로구) 일대에서 진행된 ‘한글문화큰잔치’에 다녀왔다. 올해는 세종이 임금의 자리에 오른 지 600주년이 되는 해다. ‘백성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라는 뜻을 가진 훈민정음이 반포된 지는 572년이 됐다고 한다.

이날 북측 무대에서는 남녀노소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우리말 휘호(붓을 휘두름) 경진대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가 행사에 참가한 남가현 양(13)에게 “이 대회에 참가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가요?”라고 물었다. 남 양은 “지난해 참가했는데 아쉬움이 남아 올해에도 나오게 됐다”며 “친구와 추억도 쌓고 우리나라의 자랑인 한글을 기념하는 행사여서 망설임 없이 도전했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한글의 창제원리 체험 △한글 디자인 경연 △틀에 새긴 한글 전각 체험전 등 다양한 행사가 열렸다. 특히 현대무용, 마술,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의 기념 공연이 펼쳐졌다.

이 축제는 매년 한글날 광화문 광장 일대에서 열리니 내년에 참여해보길 바란다.

▶글 사진 서울 동대문구 서울이문초 3 한지수 기자



한지수 동아어린이기자가 ‘한글문화큰잔치’에 참가한 모습




▶어린이동아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