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스키캠프
배움터
  • [새로나온 책] 목화, 너도나도 입지만 너무나도 몰라요!
  • 김보민 기자, 정승아인턴기자
  • 2018-08-07 16:16:2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장르 정보글│주제 목화, 옷, 역사│생각하는아이지 펴냄



사람들은 아주 오래전부터 동물의 털이나 식물에서 실을 뽑아내 옷감을 짰어요. 그 중에서도 목화는 인더스 계곡에서 처음 뿌리를 내리고 자라났지요. 솜사탕을 닮은 목화에서 사람들은 실을 뽑아내 옷을 만들었어요. 목화에서 나온 실로 만든 천이 바로 면이지요. 가볍고 따뜻한 면 덕분에 산업은 크게 발전합니다. 하지만 목화 때문에 착취당하고 고통 받던 사람들도 있었어요.

목화의 역사를 살펴보며 우리 삶에 목화가 얼마나 가까이 있는지 알아봅시다. 예영 글, 지문 그림. 12000

▶어린이동아 김보민 기자 gomin@donga.com, 정승아인턴기자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2019스키캠프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