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세상
  •  [2018 문예상 7월 후보/산문] 소중한 것들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8-07-10 10:25:13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하지민(서울 양천구 서울영도초 6)

가족은 소중하다.

하늘에서 내려오는 거친 빗방울을 막아주는 우산처럼 든든하게 의지할 수 있고, 추운 겨울 따뜻하게 감싸 안아주는 목도리처럼 듣기만 해도 포근해진다. 거친 파도를 함께 넘으며 더욱 강해지는 물고기들처럼 항상 함께 하고, 돋보기를 대고 봐도 보일락 말락 한 내 장점을 한 눈에 알아주는 사람들. 가족은 소중하다. 세상 누구보다도.

친구는 소중하다.

웃긴 예능 프로그램을 보듯이 함께 있으면 항상 웃게 되고, 롤러코스터를 타기 직전의 기분처럼 서로 만날 때마다 짜릿하다. 경기를 하는 격투선수처럼 싸울 땐 원수로 변하지만 화해하면 동료로 변하고, 복권처럼 인생을 좌우할 수 있는 힘을 가진 사람들.

우리는 서로가 필요하다. 친구는 소중하다.

모든 사람은 가족과 친구가 소중하다는 사실은 알고 있다. 하지만 마음을 쉽게 전달하지는 못한다. 쑥스러워서어색해서귀찮아서.

하루빨리 내 가족, 친구여서 고맙고 사랑합니다라고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사람이 되기를.



▶어린이동아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