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뉴스 브리핑] 서울 종로에 ‘녹두장군’ 동상 세워져
  • 김보민 기자, 서진명인턴기자
  • 2018-04-24 15:18:04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녹두장군'의 영혼, 123년 만에 귀향

동학농민혁명을 이끌었던 녹두장군전봉준의 동상이 순국(나라를 위하여 목숨을 바침) 123년 만에 그가 숨진 장소인 서울 종로 사거리에 24일 세워졌다.

전봉준 장군은 조선 후기 탐관(백성의 재물을 탐내어 빼앗는 관리) 조병갑이 농민들의 재산을 강제로 빼앗고 과도한 세금을 걷는데 맞서 18943월 농민들을 이끌고 봉기(무리를 이루어 일어남)했다. 이후 농민 자치기구인 집강소를 설치해 개혁활동을 펼치던 중 일본이 침략하자 이를 몰아내기 위해 같은 해 92차 봉기해 항일무장투쟁을 벌였다.

키가 유난히 작았던 전봉준 장군은 크기가 작지만 단단하고 고난을 잘 견디는녹두를 닮았다고 하여 당시 농민들이 녹두라는 애칭으로 부르기도 했다.

그는 우금치(충남 공주시)에서 일본군에 패한 뒤 서울에 있는 감옥 전옥서에 수감됐다. 이곳은 현재 종로 영풍문고 자리. 전봉준 장군은 1895424일 새벽 사형 당했다.

동상은 국민이 보내온 성금 27000만원으로 세워졌다.


전봉준 동상. 사단법인 전봉준장군동상건립위원회 제공

▶어린이동아 김보민 기자 gomin@donga.com, 서진명인턴기자 jms1024@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킹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