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스키캠프
어린이 뉴스
  • [오늘의 뉴스] 무등산 지질공원,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됐다
  • 심소희 기자
  • 2018-04-16 18:05:01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광주·담양군·화순군(전남)의 무등산권(어떤 특정한 범위 안의 지역) 지질공원이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선정됐다. 세계지질공원은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운영위원회가 빼어난 경관과 지질학적 가치 등을 심사해 선정하는 지역으로, 이 가치를 활용해 교육·관광·사업 등을 활성화하는 것이 목적이다.

광주시청은 “최근 프랑스 파리에 있는 유네스코 본부에서 열린 제204차 유네스코 집행이사회에서 무등산권 지질공원이 세계지질공원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전 세계적으로는 137번째, 국내에서는 제주(2010년), 경북 청송군(2017년)에 이어 3번째다.

무등산권 지질공원은 총 1051.36㎢ 규모로, 입석대(광주 무등산), 적벽(전남 화순군), 공룡화석지(전남 화순군) 등 지질명소 20곳, 국립아시아문화전당(광주 동구), 죽녹원(전남 담양군) 등 역사문화명소 42곳이 포함됐다.

한편 제주의 지질공원에서는 한라산, 성산일출봉, 만장굴 등 다양한 화산지형과 지질자원을 감상할 수 있고 청송군의 지질공원에서는 주왕산의 응회암이 굳어져 만들어진 기암단애, 용암과 마그마가 퇴적물과 뒤섞이면서 만들어진 페퍼라이트 등을 볼 수 있다.​

 

광주 무등산의 입석대(왼쪽)와 전남 화순군의 적벽. 무등지오파크·광주시청 제공



▶어린이동아 심소희 기자 sohi0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2019스키캠프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