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뉴스
  • [눈높이 사설] 한국인이 가장 많이 여행하는 나라는?
  • 이지현 기자
  • 2018-04-05 17:10:01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일본 방문 관광객 1위, 한국

동아일보 사설을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쓴 ‘눈높이 사설’이 월, 수, 금 실립니다. 사설 속 배경지식을 익히고 핵심 내용을 문단별로 정리하다보면 논리력과 독해력이 키워집니다.​


지난달 26일 일본 도쿄 시 신주쿠교엔 정원에서 벚꽃을 즐기는 사람들. 도쿄=AP뉴시스​


2016년 일본을 찾은 한국인 관광객은 509만 명이었다. 2017년엔 714만 명으로 40.3%(약 205만 명)가 늘었다. 올 1, 2월엔 151만2100명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같은 기간 122만5160명보다 23.4%가 늘어나 일본 방문 해외관광객 가운데 중국인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거리상으로나 역사 문화적으로나 가까운 나라인 데다 *엔화 약세가 계속되면서 일본을 찾는 사람들이 꾸준히 늘고 있는 것이다.​


최근 일본정부관광국은 ‘지방의 다채로운 매력’에 역점(정성을 들이는 부분)을 두고 한국인 관광객을 유치하고 있다. 도쿄 오사카 교토 삿포로 등 유명 대도시 중심에서 벗어나 전통 문화예술이 살아있는 지방 소도시들을 열심히 홍보한다. 20, 30대를 타깃으로 한 주말 힐링여행, 나 홀로 여행 서비스에도 적극적이다. 소도시, 골목, 서점, 미술관 등 일본 문화의 내면을 즐기려고 하는 한국인의 여행 트렌드를 잘 포착해 공략하는 것이다.

한국을 찾는 일본인 관광객은 수년째 정체(머물러 있음) 상태다. 2012년 351만 명에서 2015년 187만 명으로 급격하게 줄어든 뒤 회복이 더디기만 하다. 2017년 231만 명을 기록했지만 같은 해 일본 방문 한국인 관광객보다 480만 명이나 적은 수다. 일본인 관광객들은 주로 서울 및 수도권에서 쇼핑 위주로 관광을 한다. 그렇다 보니 관광 프로그램이 ㉠획일적이라는 지적을 받는다.

한 여행 관련 사이트는 일본인들이 4월 봄 여행지로 한국을 선호한다는 조사 결과를 내놓았다. 때맞춰 지난달 30일엔 남도 벚꽃관광 일본인을 태운 전세기가 대구국제공항에 들어왔다. 지역 관광 상품의 중요성을 보여주는 사례다. 이제 곳곳에서 봄꽃이 피고 축제가 열린다. 각 지역의 문화 특성에 맞게 관광지와 축제를 잘 살려 한국을 매력 국가로 키워야 한다.

※오늘은 동아일보 오피니언 면에 실린 칼럼을 사설 대신 싣습니다.

동아일보 4월 2일 자 이광표 논설위원 칼럼 정리​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저작권자 ⓒ 어린이동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터치소리 한미양행 독해킹 만화로 보는 한국사 와글와글스토리툰 헬로마이잡
텐텐수학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독해왕 시사원정대
  • 단비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