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글쓰기대회목정어린이합창대회
어린이 뉴스
  • [사이언스] 한국형 구피 태어나다(2) 구피는 새끼낳아요
  • 이지현 기자
  • 2018-03-14 13:51:22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난태생 어류 구피

관상어로 사랑받는 구피. 물고기는 흔히 알을 낳는다고 알려졌는데, 구피는 특이하게도 새끼를 낳는다고 하네요.

어떻게 된 일일까요? 구피의 출산에 대한 궁금증을 어솜이와 어동이의 대화를 통해 풀어보아요!​


골든옐로턱시도 수컷(위)과 암컷. 국립수산과학원 제공

어솜이: 구피는 어류인데 알이 아니라 새끼를 낳는다고? 이게 어찌 된 일이야?​

어동이: 응, 구피는 알이 아니라 새끼를 낳는 ‘난태생(卵·알 난 胎·아이 밸 태 生·날 생)’ 어류야. 난태생은 단어의 의미 그대로 수정란(정자와 난자가 만난 것)이 어미의 몸 안에서 부화가 된 후 태어난다는 뜻이지. 우리가 흔히 아는 물고기들은 알을 낳은 후 알에서 치어가 태어나는 ‘난생’이야. 반면에 난태생 어류는 새끼가 태어날 때까지 어미가 알을 어미의 몸속에서 키워. 부화해 나온 새끼는 어미의 몸 밖으로 빠져나오지. 난태생은 치어의 생존 확률이 높아. 새끼가 태어나자마자 천적을 피해 숨을 수 있기 때문이지.​

어솜이: 그러면 사람처럼 엄마의 몸으로부터 계속 영양분을 공급받다가 태어나는 거야?

어동이: 아니야, 이미 알 속에 치어에게 필요한 영양분이 모두 들어있고 이를 쓰다가 태어나는 거지. 그래서 어미에게서 탯줄 등으로 영양분을 받으면서 자라는 ‘태생’과는 또 구별되는 거야.

어솜이: 그럼 난태생 어류는 구피뿐이야?

어동이: 난태생 어류에는 구피 말고도 상어, 가오리 등이 있어.​​​​


▶어린이동아 이지현 기자 easy27@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영어글쓰기대회 문화이벤트 목정어린이합창대회 꿈나침반
영어글쓰기대회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X
NIE 예시 답안
목정어린이합창대회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