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동아
영어글쓰기 대회
어린이 뉴스
  •  세상을 바꿀 미래기술 ‘블록체인’
  • 이채린 기자
  • 2018-01-21 14:22:5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세상을 바꿀 미래기술 ‘블록체인’...모든 거래내역 모두 가진다

가상화폐 투기(이익을 추구할 목적으로 자산을 구입하는 일)가 지나치게 심해지면서 정부가 가상화폐 규제를 하겠다고 나선 가운데 가상화폐의 기반(기초가 되는 바탕) 기술인 ‘블록체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최근 “상반기에는 ‘블록체인 산업발전 기본계획’을 수립해 블록체인을 4차 산업혁명 기반 기술로 자리 잡게 하겠다”고 밝힐 정도로 미래 기술로 꼽히고 있기 때문.

블록체인이란 거래에 참여한 사람들 모두가 거래 내역을 공유함으로써 해킹을 막는 기술이다. 기사에서 가상화폐와 함께 자주 등장하지만 가상화폐 거래 시 사용되는 기술일 뿐 완전히 다른 개념이다. 블록체인이란 무엇일까?





해킹 위험 ↓

간단히 말해 블록체인은 일종의 거래 방법이다. 핵심은 거래에 참여하는 모든 사람들의 컴퓨터 서버에 이들 사이에서 발생한 거래 내역 전부를 저장하는 것. 거래가 이뤄질 때마다 해당 거래 내역은 모든 이들의 서버에 전송된다. A, B, C가 거래에 참여하는 전부라고 했을 때 ‘A가 B에게 1000원을 줌’, ‘C가 A에게 2000원을 줌’ 같은 거래 내역이 모두의 서버에 똑같이 저장된다. 나와 관계없는 거래 내역도 내 서버에 있는 것. 거래 내역을 뜻하는 ‘블록’들이 사용자 각각의 서버에 ‘체인(사슬)’처럼 묶여 저장돼 블록체인이라 부른다.

블록체인은 해킹의 위험이 적다. 일반적으로 은행을 통해 돈을 주고받는 과정과 비교해보자. A가 B에게 1000원을 보낼 때 보통 은행 시스템을 거쳐 자신의 계좌에서 B의 계좌로 1000원을 보낸다. ‘A가 B에게 1000원을 줌’이란 거래 내역은 은행의 서버에만 기록된다. 이때 해커가 은행 서버를 해킹해 이 내역을 ‘A가 B에게 1억 원을 줌’ 등으로 바꿔버릴 위험이 있다.

하지만 블록체인이 적용되면 이런 걱정은 사라진다. 블록체인 세계에선 ‘A가 B에게 1000원을 줌’이란 거래 내역이 A, B뿐 아니라 C, D… 등 수많은 사람들의 서버에 저장돼 있다. 블록들은 정해진 시간마다 서로 내용이 달라지지 않았는지 대조도 한다.

즉 내역을 바꾸려면 모든 이들의 서버를 일일이 해킹해야 하기 때문에 해킹이 쉽지 않다.


여러 분야에서 활용

가상화폐와는 무슨 관계일까? 블록체인은 가상화폐를 탄생시켰다. 2008년 나카모토 사토시(가명)란 인물이 논문을 통해 세계 최초로 블록체인 개념을 언급하면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거래하는 가상화폐 ‘비트코인’을 개발해 소개한 것.

비트코인을 거래하면 이를 구매한 모든 사람들의 서버에 이들의 거래 내역 전체가 기록된다. 덕분에 사람들은 온라인에서 은행의 도움 없이 안전하게 비트코인을 거래할 수 있다. 이더리움, 리플 등의 가상화폐도 블록체인이 기반이다.

블록체인은 금융·물류 등 무궁무진한 분야에 사용될 예정이다. 사용자끼리 직접 거래를 가능하게 함으로써 거래 과정을 단순하게 만들고, 거래에 걸리는 시간을 단축시키는 장점이 있기 때문. 은행처럼 거래 시 거래자들의 신분을 보장하고, 거래 내역을 저장하는 중개기관의 역할을 점점 줄어들게 만들 것으로 보인다.

이미 블록체인은 유통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미국의 유통 회사인 월마트는 축산물 이력을 추적하는 데 블록체인을 최근 도입했다. 먼저 돼지고기를 납품하는 축산 농가, 트럭·항공 등 운송 경로 전체에 사물인터넷(IoT) 센서를 설치했다. 그리고 돼지 종류, 생산 및 유통 과정 등의 축산물 정보가 월마트와 모든 납품 업체의 서버에 저장되도록 했다. 덕분에 누구나 생산·유통 과정의 문제를 즉시 파악하고, 축산물에 대한 정보를 조작하는 일도 막을 수 있게 됐다.

물론 중개기관이 없어 거래에서 문제가 발생하면 나서서 해결해줄 누군가가 없으며, 서버의 용량 한계로 많은 거래를 한 번에 처리하지 못하는 등의 단점도 있다

▶어린이동아 이채린 기자 rini1113@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영어글쓰기대회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