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세상
  •  [독자한마당/동시] 줄넘기
  • 김보민 기자
  • 2017-12-05 16:02:57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강수민(경기 용인시 용인신촌초 4)



행복할 때 줄넘기 줄을 뛰고
넘으면 말을 한다
잘했다고

화날 때 줄넘기 줄을 뛰고
걸리면 말을 한다
다시 시작하자고

쌩쌩이를 하면
줄넘기가 빨라지며
쌩쌩하다고 알려준다

뒤로 뛰기를 하면
줄넘기가 느려지면
‘하암’ 졸리다고 알려준다​


■ 작품을 감상하고 나서

태린 어린이는 겨울비를 주제로 동시를 썼습니다. 겨울비로 인해 구름과 내가 변한 상태를 대비되게 잘 써주었습니다.

은성 어린이는 먹음직스러운 한 상을 미니어처로 차렸네요. 오므라이스, 카레라이스, 떡볶이 등을 실제 음식같이 푸짐하게 잘 만들었어요.

수민 어린이는 줄넘기를 주인공으로 동시를 지었어요. 줄넘기 줄이 사람의 마음을 아는 것처럼 표현한 점이 재밌습니다.

세 어린이 모두 잘했습니다.^^​


▶어린이동아 김보민 기자 gomin@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