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글쓰기 대회
어린이세상
  •  [2017 문예상 11월 장원/동시] 남이 되니까 좋아?
  • 어린이동아 취재팀
  • 2017-12-04 14:01:20
  • 인쇄프린트
  • 글자 크기 키우기
  • 글자 크기 줄이기
  • 공유하기 공유하기
  • URL복사

조정빈(경북 포항시 포항제철초 6)




오랜 시간 정들었던 여름

남이 되어버린 시간은

한순간이 되었네.


뭐든지 좋아하면

시간이 빨리 지나간다더니

내가 여름을 많이

좋아했나 보다.


하지만,

새로운 시작을 위해

새로운 가을을 위해

남이 되어도 좋다.


내가 여름에게 물었다.

남이 되니까 좋아?



심사평

‘어떡하지?’ 11월 문예상 후보작을 읽고 나서, 나는 고민했습니다. 좋은 작품들이 많았거든요. 그 중 3편만을 고르려니 참 힘들었습니다. 

먼저 으뜸상 ‘남이 되니까 좋아’입니다. 물놀이와 방학이 있는 신나는 여름이 물러가는 아쉬움을 아주 어두운 감상이 아닌 톡 쏘는 듯한 재치와 깔끔한 문장으로 표현한 것이 참 재미있습니다.

버금상 ‘퍼즐’도 재치가 넘치는데 털목도리처럼 포근하고 따뜻하게 흐름이 이어진 점이 훌륭합니다. 퍼즐 맞추기처럼 ‘우리도 처음에는 안 되다가 다시 하면 된다’라는 표현은 깊이 있는 생각으로부터 나온 것이지요.

버금상 ‘동물을 키우고 싶은 아이의 이야기-‘햇빛마을 아파트 동물원’을 읽고’는 자신의 마음을 솔직하게 풀어 놓은 것이 훌륭합니다. 독후감이라 하여 책 내용만 따라가는 것이 아니라 그 책을 통한 자신의 변화를 찬찬히 기록한 점이 돋보였지요. 

그리고 아쉽게 수상작으로 뽑히지는 않았지만 계속 글을 쓰면 좋은 발전이 있을 작품으로 ‘사진(엄유찬·충북 중앙탑초 1)’ ‘겁 많은 새(정은찬·경기 운유초 4)’ ‘나도 동생이 있었으면 좋겠다(고혁준·경기 오산고현초 1)’가 있습니다. 이 학생들에게도 큰 응원을 보냅니다. ▶노경실 작가


▶어린이동아 어린이동아 취재팀 kids@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어린이동아에 있습니다.

영어글쓰기대회 문화이벤트 꿈나침반
  • 댓글쓰기
  • 로그인
    • 어동1
    • 어동2
    • 어동3
    • 어동4
    • 어솜1
    • 어솜2
    • 어솜3

※ 상업적인 댓글 및 도배성 댓글, 욕설이나 비방하는 댓글을 올릴 경우 임의 삭제 조치됩니다.

더보기

NIE 예시 답안
시사원정대